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씨로 '영암' 역사·문화 알릴 작품 공모

공유
0

글씨로 '영암' 역사·문화 알릴 작품 공모

영암군, ‘제1회 영암 인문 캘리그라피 전국 공모전’ 개최…6월 7일까지 접수

 ‘2024년 제1회 영암 인문 캘리그라피 전국 공모전’ 포스터. 포스터=영암군
‘2024년 제1회 영암 인문 캘리그라피 전국 공모전’ 포스터. 포스터=영암군
전남 영암군이 ‘2024년 제1회 영암 인문 캘리그라피 전국 공모전’ 접수를 6월 7일까지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영암군 유·무형의 역사·문화 자산을 홍보하기 위한 것으로, 국민인 개인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공모전은 ‘달빛생태문화도시 영암’ ‘마한의 숨결이 살아 숨쉬는 달빛도시 영암’ ‘진리가 샘물처럼 솟아나는 월출산 구정봉’ 등 지정 문구나 참여자의 창작 문구를 50×70cm 또는 70×50cm 크기의 종이에 손글씨로 자유롭게 표현한 캘리그라피 작품 1점과 참가신청서를 우편 제출하는 방식으로 참가할 수 있다.

참여작품 중 심사위원의 심사를 거쳐 최우수상 1명 200만원, 우수상 2명 100만원, 장려상 3명, 50만원, 입선상 9명 10만원을 수여한다.

수상작은 6월 말 영암군홈페이지에 공개하고, 앞으로 열릴 영암군 축제 전시와 각종 홍보에 활용된다.

영암군 관계자는 “영암군의 다양한 자원을 활용해 전국에서 많은 분들이 참여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선미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assion1256@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