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재경김천향우회 민경준·문연시 부회장, 고향사랑 500만원 기부

공유
2

재경김천향우회 민경준·문연시 부회장, 고향사랑 500만원 기부

김충섭 김천시장 “시장경기 침체로 어려운데도 기부 참여 감사”

지난 17일 '고향사랑기부제'에서 재경김천향우회 부회장이 500만 원 기부해 어려운 이웃에게 사용해달라고 했다. 왼쪽부터 유영재 홍보부총장, 이대우 수석부총장, 김현태 재경김천향우회 회장, 민경준 부회장, 김충섭 김천시장, 문연시 부회장, 강낙진 사무총장, 홍성구 김천시 부시장   사진=김천시이미지 확대보기
지난 17일 '고향사랑기부제'에서 재경김천향우회 부회장이 500만 원 기부해 어려운 이웃에게 사용해달라고 했다. 왼쪽부터 유영재 홍보부총장, 이대우 수석부총장, 김현태 재경김천향우회 회장, 민경준 부회장, 김충섭 김천시장, 문연시 부회장, 강낙진 사무총장, 홍성구 김천시 부시장 사진=김천시

지역경제 활성화와 기부문화 조성을 위해 지난해부터 시행된 ‘고향사랑기부제’가 전국적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지난 17일 재경김천향우회 민경준, 문연시 부회장이 경북 김천시청을 찾아 각각 고향사랑기부금 500만 원을 전달했다.

서울과 경기도 거주하는 민·문 부회장은 어려운 불우이웃에게 도움 주고자 오전 일찍 김천시를 찾았다.

이날 축하해 주기 위해 김현태 회장, 강낙진 사무총장, 이대우 수석 부총장, 김성철 홍보국장, 김천시 서울사무소 도기원 팀장, 김유진 주무관 등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김충섭 김천시장은 “요즈음 시장경기침체로 모두 어려운 이때 고향사랑기부제에 기부해 주신데대해 정말 감사하다” 며 “고향의 발전을 위해 종잣돈으로 잘 사용토록 하겠다”고 했다.

이어, 민경준, 문연시 재경김천향우회 부회장들은 “나날이 시장경기가 침체가 된다고 하지만 어려운 이웃들을 볼 수만 있을 수 없어 올해 처음 기부에 참석 하지만 더욱더 관심을갖겠다”고 했다.

김현태 회장은 “김천시와 재경향우회 발전을 위해 단발성 아닌 꾸준하게 대화소통 창을 열어 가슴으로 대화하자”라고 했다.

김 회장은 지난해에도 고향사랑기부제 1호로 500만 원 기부와 올해 역시 500만 원 김천시에 기부했다.

축하에 참석한 강낙진, 이대우, 김성철 등 집행부들도 기부제에 참석뿐 아니라 재경향우회서도 ‘고향사랑기부제’ 릴레이를 펼쳐 김천시에 목표달성에 기여하고 있다.

‘고향사랑기부제’는 연간 기부할 수 있는 최고 한도인 500만 원이며 고향사랑 기부금은 사회적 취약계층의 지원 및 청소년의 육성 ·보호 , 지역주민의 문화 ·예술 ·보건 등의 증진, 지역공동체 활성화 지원 등에 사용한다.

‘고향사랑기부제’는 개인이 현재 주소지를 제외한 지자체에 연간 500만 원까지 기부할 수 있는 제도로 10만 원까지는 전액 세액 공제를, 10만 원을 초과하면 16.5%의 세액 공제와 지역특산품인 30% 물품으로 받을 수 있다.

김천시는 기부자에 대한 답례품으로 호두, 호두먹방 , 자두, 사과, 참외, 복숭아 등 농수축산물, 공산품, 특산품을 비롯한 9개 업체 17개 품목을 선정했다.


유영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e63@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