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안산시, 성포광장 재정비 사업 최종보고회 개최

공유
0

안산시, 성포광장 재정비 사업 최종보고회 개최

오는 12월 착공, 2025년 12월 완공 목표로 추진

안산시는 지난 29일 경기테크노파크 디지털전환허브에서‘성포광장 재정비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사진=안산시이미지 확대보기
안산시는 지난 29일 경기테크노파크 디지털전환허브에서‘성포광장 재정비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사진=안산시
안산시는 지난 29일 경기테크노파크 디지털전환허브에서 ‘성포광장 재정비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성포광장 재정비 사업’은 준공된 지 30년이 넘은 노후 광장시설을 문화·예술 특화지역으로 재조성하는 사업이다. 시는 신안산선 개통 전 지역 랜드마크 조성, 지역경제 활성화 등 긍정적 경제효과를 누릴 수 있도록 시민의 의견을 수렴해 성포광장의 전면 재정비를 추진하고 있다.
이날 보고회에는 이민근 안산시장을 비롯해 시의원, 분야별 전문가, 관계 공무원, 시민참여단 등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안설명, 질의응답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번 보고회에선 지난해 착수보고회(3월)와 중간보고회(8월)를 통해 논의됐던 참여단의 제안(상징성을 담은 공간 조성, 단절된 광장 부지연결, 광장 이용 활성화, 주차면 확보 등)이 어떻게 반영됐는지 중점적으로 설명했다.

시는 올해 실시 설계 및 실시계획 인가 등 공사를 위한 사전 절차를 완료한 후 오는 12월 착공에 들어가 2025년 12월 완공을 목표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민근 시장은 “지난해 착수보고회를 시작으로 시민의 다양한 제안을 적극 반영해 내실 있는 성포광장 재정비 계획을 수립하고자 했다”라며 “향후 성포광장이 신안산선 역세권과 배후 상권을 중심으로 지역경제를 살리는 문화와 예술, 휴식의 거점이 될 수 있도록 내실 있게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관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0099h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