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서울 학교 급식실, 환기시설 개선 위해 새로운 가이드라인 적용

공유
0

서울 학교 급식실, 환기시설 개선 위해 새로운 가이드라인 적용

서울시교육청, 덕트 설치·흄 방지기 부착 등
2027년까지 1002개교에 3406억원 투입

사진=이민지 기자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이민지 기자
서울시교육청은 학교 급식실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서울형 급식실 환기시설 개선 가이드라인을 마련해 3일 공개했다.

새 가이드라인은 지난해 급식실 환기시설 개선 시범사업 결과를 토대로 제작된 것으로 환기 기본 개념, 급식실 환기시설 추진 방향, 설비 설치 기준 등 내용을 포함한다.
환기시설 개선 방안의 핵심은 미사용 후드를 자동 차단하는 덕트를 설치해 풍량 증가가 가능하도록 한 것이다. 또 조리 종사원의 폐 질환 요인인 조리흄 방지를 위한 흄 방지기를 부착했으며, 후드 필터 면적을 기존보다 25% 늘리고 사이드 패널도 500m 규격을 적용했다.

시교육청은 이와 함께 급식실 화재 초기 대응을 강화하고 취약시설 피해 예방을 위해 상업용 자동주방소화장치를 함께 설치할 예정이다.

시교육청은 이 가이드라인을 이달부터 학교 현장에 적용하며, 오는 2027년까지 1002개교에 약 3406억원 규모의 예산을 편성해 순차대로 환기시설 개선을 추진한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조리 종사원이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근무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민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j@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