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매각 이뤄진 현대차 러시아 공장, 'AGR 자동차공장'으로 이름 바뀐다

공유
0

매각 이뤄진 현대차 러시아 공장, 'AGR 자동차공장'으로 이름 바뀐다

사진=연합뉴스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연합뉴스
러시아 업체에 매각된 현대자동차(이하 현대차)의 러시아 공장명이 'AGR 자동차공장'으로 변경됐다고 인테르팍스 통신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인테르팍스 통신은 해당 공장의 법인 등록 기록을 통해 이런 사실을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AGR는 지난달 26일 아트파이낸스가 현대차 러시아 공장 지분 100%를 인수했다고 발표한 바 있다.

AGR는 아트파이낸스의 자회사로, 지난해 아트파이낸스가 인수한 폭스바겐 러시아 법인의 새 이름이다.

현대차는 2010년 상트페테르부르크 공장을 준공하고 러시아 시장 공략에 나섰지만 2022년 2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서 '특별군사작전'을 시작하고 서방의 제재를 받게 되면서 부품 수급이 되지 않아 그해 3월 공장 가동을 중단했다.

이후 약 2년간 공장 가동 중단을 이어간 현대차는 결국 아트파이낸스에 공장을 매각한 뒤 다른 글로벌 자동차 업체들에 이어 러시아 시장에서 철수했다.

외신은 현대차가 2년 내 공장을 되살 수 있는 바이백 조건을 내걸었고, 1만 루블(약 14만원)에 매각했다고 보도했다.


이용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iscrait@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