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G엔솔, 유럽 상용차 배터리 시장 공략 본격화

공유
0

LG엔솔, 유럽 상용차 배터리 시장 공략 본격화

ICPT 폴란드 공장 '기가팩토리X' 투시도. 사진=LG에너지솔루션이미지 확대보기
ICPT 폴란드 공장 '기가팩토리X' 투시도. 사진=LG에너지솔루션
LG에너지솔루션이 유럽 전기 상용차 배터리 시장 공략에 본격 나선다.

LG에너지솔루션은 폴란드 배터리 팩 제조·판매 기업 ICPT(Impact Clean Power Technology)와 배터리 모듈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ICPT는 2005년에 설립된 배터리 팩 제조·판매업체다.
이번 계약으로 LG에너지솔루션은 ICPT에 내년부터 3년간 약 20만개의 니켈코발트망간(NCM) 배터리 모듈을 공급하기로 했다. 이는 대형 전기 상용차 약 3000여대를 생산할 수 있는 양이다. ICPT는 공급받은 모듈을 팩으로 조립 후 유럽 내 전기버스 점유율 1위 업체인 Solaris Bus&Coach에 납품할 예정이다.

양사는 배터리 제조부터 전기버스 생산에 이르는 전 과정을 폴란드 내에서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LG에너지솔루션이 폴란드 브로츠와프 공장에서 생산된 NCM 배터리 모듈을 ICPT에 공급하면 ICPT가 이를 팩으로 제조해 Solaris Bus&Coach에 최종 공급하는 방식이다.

전기차 배터리는 조립 단위에 따라 셀, 모듈, 팩으로 나뉜다. 다수의 배터리 셀을 외부 충격과 열, 진동 등으로 보호하기 위한 프레임에 넣은 것이 모듈, 이 모듈들을 묶어 각종 제어 및 보호 시스템을 장착한 것이 팩이다.

홍승택 LG에너지솔루션 OTS담당은 "ICPT와의 이번 협력을 통해 빠르게 성장하는 유럽 상용차 시장 내에서 LG에너지솔루션의 앞선 배터리 기술력을 다시 한번 입증할 수 있게 됐다"며 "세계 최고 수준의 고객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h132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