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경주지진 발생에…농어촌농사, 농업용저수지 650여개 긴급 점검

공유
0

경주지진 발생에…농어촌농사, 농업용저수지 650여개 긴급 점검

지진 발생과 여진 가능성 대비 시설물 안전점검 강화

이병호(왼쪽) 한국농어촌공사 사장이 30일 경주에서 발생한 지진에 대응해 시설물에 대한 안전을 점검하고 있다. 사진=한국농어촌농사 이미지 확대보기
이병호(왼쪽) 한국농어촌공사 사장이 30일 경주에서 발생한 지진에 대응해 시설물에 대한 안전을 점검하고 있다. 사진=한국농어촌농사
한국농어촌공사가 경주 지역에 규모 4.0의 지진이 발생하자 농업용 저수지 650여개소에 대한 긴급 전수 조사를 실시했다.

농어촌공사는 30일 새벽(4시 55분) 경북 경주시 동남동쪽 19km 지역에 지진이 발생하자 재난안전종합상황실 즉시 가동하고 저수지 긴급 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

공사는 진앙으로부터 반경 100km 이내 농업용 저수지 656개소에 대한 긴급 점검을 완료하였고, 현재까지 지진으로 인한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경북 459곳, 경남 197곳 애 대해 점검이 이뤄졌다.

특히, 지진 발생 직후 저수지에 설치된 지진계측기 등 ICT 기기를 활용해 저수지 안전 여부를 신속히 확인했다. 공사 직원을 긴급 투입해 이중으로 시설물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또한, 공사는 여진 발생에 대비하여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함께 비상근무 태세를 유지할 계획이다.

이병호 사장은 긴급지진 대처 상황점검 회의를 주재하고 “지진 발생과 여진 가능성에 대비해 시설물 안전점검을 강화하고, 신속한 대처로 피해를 최소화할 것”을 요청했다.


남상인 글로벌이코노믹 선임기자 baunamu@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