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화그룹, 임원 성과급으로 '장기 매각 제한 주식' 지급

공유
1


한화그룹, 임원 성과급으로 '장기 매각 제한 주식' 지급

center


한화그룹이 주요 임원의 성과급을 수년 후 주식으로 지급하는 양도제한조건부주식(RSU) 제도를 도입했다.

12일 한화그룹에 따르면 ㈜한화가 전문경영인 대표이사와 대표이사 후보군에 속하는 임원을 대상으로 성과급을 주식으로 주는 RSU를 시행한다.

㈜한화는 이를 위해 자기주식 18만12주, 41억4000만 원 상당을 취득했다고 공시했다.
㈜한화 대표이사급 임원은 10년 뒤인 2030년에, 다른 임원들은 7년 뒤인 2027년에 주식을 받게 된다.

대상 임원은 이사회에서 정한다.

RSU는 일정 조건을 충족하면 주식을 해당 시점에 무상으로 주는 제도로 구글, 애플 등이 시행하고 있다.

미국 정보기술(IT) 업계식 성과제도인 RSU를 도입한 국내 대기업은 한화가 처음이다.

한화 그룹은 ㈜한화부터 이 제도를 시행하고, 다른 계열회사로도 확대할 방침이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