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한미정상회담 앞두고 美 CBS와 인터뷰… 웜비어 사망에는?

기사입력 : 2017-06-21 00:0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문재인 대통령은 20일 북한에 장기간 억류됐다가 최근 의식불명 상태로 송환된 미국 대학생 오토 웜비어(22)씨가 전날 결국 숨을 거둔데 대해 분명한 '북한 책임론'을 제기했다. 사진=청와대 홈페이지

문재인 대통령은 20일 북한에 장기간 억류됐다가 최근 의식불명 상태로 송환된 미국 대학생 오토 웜비어(22)씨가 전날 운명을 달리한 데 대해 분명한 '북한 책임론'을 제기했다. 이어 문재인 대통령은 북한과 전제조건 없는 대화를 하기로 한 적은 없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방영된 미국 CBS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북핵 폐기'를 강조했다. 북핵 문제의 근본적 해결이 있어야 대화가 가능하다는 뜻이다.

이후 비 이성적인 지도자와 마주앉아서 어떻게 협상할 거냐는 질문에 문재인 대통령은 대화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대화가 필요하다고 믿는다. 제재와 압박만으로는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고 말했다.

특히 "첫번째로는 북핵 동결, 두번째로는 북핵 폐기다"고 덧붙였다.

또한 북한이 오토 웜비어 사망에 책임을 져야하냐는 질문에 문재인 대통령은 "그렇다. 북한이 웜비어를 죽였는지는 확실히 모르지만 웜비어 사망에 이르는 과정에서 북한에 중대한 책임이 있는 것은 분명한 것으로 믿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이러한 문재인 대통령의 '북한 책임론' 제기는 웜비어의 사망으로 한미 정상회담을 목전에 두고 미국 내 대북 여론이 급격히 악화한 가운데 나온 것으로 보여진다.


최수영 기자 nvi203@g-enews.com 최수영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