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中 유소녀 축구교실 개최

기사입력 : 2017-12-08 15:3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현대제철 레드엔젤스 선수들이 지난 5일 중국 충칭(重庆)시에 소재한 따핑(大坪)중학교를 방문해 학생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사진=현대제철

[글로벌이코노믹 길소연 기자]
현대제철 여자 축구단 레드엔젤스가 중국 유소녀 축구선수들의 기술 향상과 교류를 위해 올해도 다양한 활동을 펼쳤다.

현대제철은 지난 5일 중국 충칭(重庆)시 소재한 따핑(大坪)중학교에서 축구교실을 개최, 유소녀 축구선수들의 기술 지도에 나섰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지난해 현대제철이 중국교육학회와 유소녀 축구 발전을 위해 체결한 한·중 교류 업무협약(MOU)의 일환으로 지난해 이어 올해도 따핑중학교에서 진행됐다. 따핑중학교는 지난 1991년 충칭시 최초로 유소녀 축구단을 창단한 학교로 30명의 선수가 재학 중이다.

레드엔젤스 최인철 감독을 비롯해 신민아 선수 등 소속 선수들은 이번에 골키퍼, 수비스, 미드필드 등 본인의 포지션 별로 따핑중 유소녀 축구 선수들에게 기술을 전수하고 축구화를 선물했다.

또한, 최 감독은 따핑중학교 유소녀 축구단뿐 아니라 인근 학교 축구감독, 코치 등 40여 명을 대상으로 선수단 관리, 팀 전술 등에 대한 특강을 실시했다.

한편 레드엔젤스 축구단은 지난 7일 중국 최초로 축구학과를 개설한 스촨(四川)성 청두(成都)시 청두체육대학교(成都体育学院)를 방문해 축구발전기금 10만 위안을 전달하기도 했다.


길소연 기자 ksy@g-enews.com 길소연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