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로자들 허리 휘는제도 당연히 없애야"...'뜨거운 감자' 포괄임금제 폐지 임박

기사입력 : 2018-05-15 09:11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온기동 기자]
포괄임금제가 포털에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정부가 이르면 다음 달부터 사무직근로자에 대해 포괄 임금제 적용을 금지하기로 했다.

포괄임금제는 근로계약 체결시 근로형태, 업무성질상 법정기준 노동시간을 초과한 연장, 야간근로 등이 당연히 예정되어 있는 경우 계산 편의를 위해 노사합의를 바탕으로
연장, 야간, 휴일 수당을 미리 정해 매월 급여와 함께 지급한다.

지난해 한국노동연구원 조사 자료에 따르면 국내 100인 이상 사업장 사무직 노동자 중 41%가 포괄임금제를 적용 받고 있다.

경제계는 "포괄임금제를 없애고 환급해야 할 3년치 수당의 기준과 범위를 정하는 과정에서 노사 분쟁이 잇따를 것 같다"고 말했다.

고용노동부는 “확정된 바 없다”고 선을 그었다.

누리꾼들은 “포괄임금제 진작 사라졌어야” “근로자들 허리 휘는 제도”등 반응을 보였다.


온기동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