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핫 예고]'비켜라 운명아' 123회 강두, 박윤재에 "서효림 만나보라" 설득

공유
0


[핫 예고]'비켜라 운명아' 123회 강두, 박윤재에 "서효림 만나보라" 설득

center
종영을 1회 남겨 둔 25일 방송되는 KBS1TV 일일드라마 '비켜라 운명아'(극본 박계형, 연출 곽기원) 123회에서는 고선규(강두 분)가 남진(박윤재 분)에게 승주(서효림 분)를 만나보라고 권하는 반전이 그려진다. 사진=KBS 방송 캡처
강두가 박윤재와 서효림의 재회 오작교로 나선다.

종영을 1회 남겨 둔 25일 방송되는 KBS1TV 일일드라마 '비켜라 운명아'(극본 박계형, 연출 곽기원) 123회에서는 고선규(강두 분)가 남진(박윤재 분)에게 승주(서효림 분)를 만나보라고 권하는 반전이 그려진다.

귀국한 승주(서효림 분)는 과거 소개팅남이었던 송재윤(김재승 분)의 사업을 적극적으로 돕는다.

이로써 승주가 공항에서 선배라고 불렀던 인물이 바로 송재윤으로 밝혀져 남진을 싹 잊은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앞서 방송된 122회에서 공항에 도착한 승주는 선배와 통화하면서 부친 한만석(홍요섭 분)에게는 며칠 후 귀국 예정이라며 귀국 사실을 숨긴 바 있다.

마침내 고선규는 남진에게 승주의 귀국 소식을 알리며 한 번 만나 보라고 권한다.

앞서 방송된 122회 말미에 저녁 식사에 초대받은 후 체한 인턴 김하나(이세나 분)를 부축하던 남진은 뜻밖의 장소에서 고선규를 만나자 잔뜩 긴장했다. 남진은 하필 김하나를 부축하느라 팔짱을 낀 모습을 선규가 보게되자 엄청 당황했다.

123회에서 선규는 "승주가 얼굴이 반쪽이 됐더라. 한 번 만나 볼래?"라며 남진에게 조심스럽게 이야기한다.

남진과 승주가 2년 만에 재회하는 것인지 궁금증을 고조시키는 '비켜라 운명아'는 124부작으로 26일 종영한다. 평일 저녁 8시 30분 방송.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