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T, "야구중계 지연 없이 본다"…'5G IT 에지 클라우드' 구축

공유
0


KT, "야구중계 지연 없이 본다"…'5G IT 에지 클라우드' 구축

center
KT는 5G 특화서비스 플랫폼인 ‘5G IT 에지 클라우드’를 서울 및 부산에 구축했다고 12일 밝혔다.

30대 직장인 A씨는 야구장에서 입체적으로 경기를 즐기기 위해 포털이나 앱으로 중계방송을 시청하는 야구광이다. 하지만 관중이 많이 몰릴 경우 끊김 현상 등이 발생해 경기장에서 중계방송을 보는 게 쉽지 않다고 말한다.

KT는 이런 불완전한 5G 통신망의 약점을 5G 특화서비스 플랫폼을 통해 한층 개선해 나가기로 했다. KT는 12일 5G 특화서비스 플랫폼인 ‘5G IT 에지 클라우드’를 서울 및 부산에 구축했다고 밝혔다.

5G IT 에지 클라우드는 5G 핵심기술로 꼽히는 '모바일 에지 컴퓨팅(MEC)'이 적용돼 미디어, 게임 등 엔터테인먼트를 지연 없이 즐길 수 있도록 돕는다. MEC는 물리적으로 데이터 전송구간을 줄여 초연결, 초저지연을 실현시켜주는 분산 컴퓨팅 기술이다.

기존 무선 데이터 처리는 전국에서 발생한 모든 이용자의 데이터 트래픽이 수도권의 중앙통신센터로 전송되는 방식이기 때문에 추가 지연시간이 발생했다. 반면 MEC는 이용자와 가까운 기지국, 통신센터 등에 데이터 서버를 배치해 물리적 거리를 좁히고, 캐시 서버나 콘텐츠 전송 네트워크(CDN) 서버 등 컴퓨팅 설비를 내장해 지연시간을 줄이는 것이 강점이다.

이에 KT는 최근 서울, 부산, 대전, 제주 등 8곳에 MEC 기술이 적용된 5G 에지 통신센터를 구축해 데이터 처리의 물리적 거리를 줄였다. 또 서울과 부산 2개 지역에 5G IT 에지 클라우드를 추가로 구축해 최대 10초가량 지연이 줄어든 5G 엔터테인먼트 환경을 구현했다.

KT 관계자는 "실제 5G IT 에지 클라우드를 적용한 올레tv모바일의 5G 채널을 통해 실시간 야구 경기를 시청하면 다른 야구중계 앱을 통해 시청하는 것보다 훨씬 빠르게 경기중계를 볼 수 있다"며 "5G IT 에지 클라우드 구축으로 5G 특화서비스에 만족도가 더욱 높아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5G IT 에지 클라우드는 ‘e스포츠 라이브’, ‘라그나로크:클릭H5’, ‘러브레볼루션’, ‘뮤지션 Live’ 등 5G 특화서비스에 적용된다. KT는 5G 특성을 반영해 대용량이 요구되는 실시간 엔터테인먼트를 ‘5G 특화서비스’라는 이름으로 제공하고 있다.

향후 KT는 5G 이용자들이 지연 없이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아프리카TV 등 미디어 및 게임업체들과 협력할 예정이다. 아울러 엔터테인먼트 분야뿐 아니라 스마트팩토리, 차량관제 등 빠른 응답속도를 필요로 하는 분야에서 5G IT 에지 클라우드 관련 상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김종 KT 클라우드 플랫폼담당 상무는 “KT는 단순히 5G 네트워크를 제공하는 차원을 넘어 5G 서비스 및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며 “5G IT에지 클라우드와 같이 차별화된 기술과 솔루션을 통해 5G킬러 서비스가 등장하는 토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최지웅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wa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