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혜택 직접 선택하거나 자동으로 챙겨주는 DIY형 신용카드 2종 출시

기사입력 : 2019-07-11 11:0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신한카드의 신상품인 '딥 메이킹' 신용카드의 플레이트 이미지 (사진=신한카드)
신한카드가 초개인화 시대를 여는 혁신적 맞춤형 신용카드인 '신한카드 Deep Making(딥 메이킹)', '신한카드 Deep Taking(딥 테이킹)' 2종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그동안 신한카드가 축적한 빅데이터와 인공지능(Artificial Intelligence, AI) 능력을 반영한 상품으로 고객 개개인의 특성을 중요시하는 소비자 금융 트렌드에 맞춰 DIY(Do It Yourself)형 상품을 설계했다.

개인별 맞춤 혜택을 담아 고객이 직접 만들거나(Making), 신경 쓰지 않아도 자동적으로 혜택을 맞춰주는(Taking) 초개인화 상품이다.

먼저 신한카드 딥 메이킹은 적립 받을 영역과 적립률을 고객이 직접 선택할 수 있다. 1개 영역에서 1~5%까지 마이신한포인트 적립률을 선택하는 방식으로 총 17개 영역, 17% 적립률 내에서 자신이 원하는대로 서비스를 구성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신한PayFAN(신한페이판) 애플리케이션 내 ‘My DIY’를 통해 백화점 5%, 소셜몰 3%, 주유 3%, 대중교통 3%, 해외가맹점 2%, 편의점 1%을 선택해 총 17% 적립률을 만들면 된다.

각 영역별 월 7000포인트까지 적립되고, 선택영역 변경은 월 1회, 연 최대 12회 가능하다. 변경 적용은 신청일 익월 1일부터 반영된다.

통합 월 적립한도가 적용돼 전월 이용금액 40만원 이상 80만원 미만은 1만 포인트, 전월 80만원 이상 120만원 미만은 3만 포인트, 전월 120만원 이상은 5만 포인트까지 적립 가능하다.

신한카드 딥 메이킹은 자주 가는 슈퍼, 우리동네 커피숍 등 혜택 가맹점을 고객이 마음대로 지정할 수 있는 ‘My Pick’ 서비스가 적용된다. 마이픽 가맹점은 최근 신한카드로 이용한 가맹점이나 택시 업종 중 선택이 가능하다. 월 3, 6, 9번째 이용시마다 2000포인트가 추가 적립된다.

신한카드 딥 테이킹은 카드 사용액 기준으로 월별 가장 많이 이용한 영역을 자동으로 선정해 월 최고 5만 포인트가 적립된다는 것이 특징이다. 바쁜 생활로 혜택 챙기기가 번거로운 고객을 위한 맞춤형 초개인화 카드라 할 수 있다.

17개 서비스 영역에서 금액 기준으로 월별 가장 많이 이용한 5개 영역에서 각각 사용금액의 2%가 자동으로 적립된다. 각 영역별 월 1만 포인트까지 적립된다.

월 통합 적립한도는 신한카드 딥 메이킹과 동일하게 전월 실적 기준으로 1만, 3만, 5만 포인트가 적용된다. 또한 마이픽 서비스도 월별 가장 자주 이용한 단골 가맹점이 자동으로 지정되고 월 3, 6, 9번째 이용에 대해 각 1000포인트가 적립된다.

신한카드 딥 메이킹과 딥 테이킹 모두 카드 뒷면에 있는 바코드를 통해 SPC 해피포인트, CU 편의점, S-Oil 주유소 등 다양한 멤버십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멀티멤버십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2종의 카드에 동일하게 적용되는 서비스 영역은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고객 선호도가 높은 총 17개로 선정됐으며, 쇼핑·여행·푸드·생활 4가지 카테고리로 나뉜다.

쇼핑 서비스는 백화점(신세계·롯데·현대), 마트(이마트·홈플러스·롯데마트·농협 하나로마트·농협하나로마트클럽·메가마트·이케아·이마트트레이더스·롯데VIC마켓), 홈쇼핑(GS·CJ·현대), 온라인 쇼핑(G마켓·옥션·11번가), 소셜몰(쿠팡·위메프·티몬), 패션·뷰티(유니클로·자라·올리브영·다이소)이다.

여행 서비스는 해외(온·오프라인 일시불 이용금액), 항공(대한·아시아나·제주·진에어·티웨이·이스타), 면세점(롯데·신라·신세계)으로 나뉜다.

푸드 서비스는 커피전문점(스타벅스·커피빈·엔제리너스·투썸플레이스·폴바셋·이디야), 편의점(GS25·CU·이마트24), 베이커리(파리바게뜨·뚜레쥬르·던킨도너츠·배스킨라빈스), 배달 애플리케이션(요기요·배달의민족)이다.

생활 서비스는 주유(주유소·충전소), 교육(학원·학습지), 병원(동물병원 포함), 이동통신(SKT·LG U+·KT 이동통신요금 자동이체), 대중교통(버스·지하철)이다.

연회비의 경우 신한카드 딥 메이킹은 국내(URS) 및 해외겸용(VISA) 각 3만원으로 동일하며, 신한카드 딥 테이킹은 국내·해외겸용이 각 2만원이다.

2종 모두 가로형과 세로형 디자인 선택이 가능하며, 원바코드 멀티멤버십 서비스와 국제브랜드사(VISA, URS)의 플래티늄 서비스도 동일하게 제공된다.

신한카드는 신상품 출시를 기념해 신한카드 모든 고객을 대상으로 DIY 프리 체험과 경품 제공 이벤트 등 다양한 행사도 준비했다.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은 “이번에 출시한 상품은 빅데이터·AI·초개인화 서비스 등 그동안 축적해 온 인프라와 고객 인사이트를 통해 출시된 만큼 점점 진화하고 있는 맞춤형 소비시대에 부응할 것으로 확신한다”며 “향후에도 초연결·초개인화 경영철학과 뉴비전 ‘Connect more, Create the most’ 전략과 연계해 혁신적인 초개인화 상품을 지속 발굴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효정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hj@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금융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