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속보] 지소미아 파기 외신 반응, 미국 낭패감(dismay) 트럼프 극도로 흥분…뉴욕증시 다우지수 비상

공유
7


[속보] 지소미아 파기 외신 반응, 미국 낭패감(dismay) 트럼프 극도로 흥분…뉴욕증시 다우지수 비상

지소미아 파기 반응 외신= 월스트리트저널(WSJ) 워싱턴포스트(WP) 뉴욕타임스(NYT) 로이터 블룸버그 CNBC CNN

center
[속보] 지소미아 파기 외신 반응, 미국 낭패감(dismay) 트럼프 극도로 흥분…뉴욕증시 다우지수 비상
지소미아 파기에 외신들이 비상한 관심으로 갖고 연이어 속보를 배고 있다.

미국 낭패감(dismay)속에 트럼프 대통령이 극도로 흥분했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뉴욕증시 다우지수와 코스피 코스닥 그리고 원달러 환율에 적지 않은 영향을 줄 것이라는 1분석도 이어지고 있다.

한국 정부는 22일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을 연장하지 않겠다고 공식발표했다.

이에 대한 미국 언론의 대체적인 논조는 미국의 주요 동맹국인 한국과 일본의 관계가 악화해 동맹 네트워크에 균열이 생길 가능성에 우려이다. 북한의 군사 활동을 둘러싼 한일 안보 협력이 약화해 미국과의 3각 안보에 차질이 빚어질 가능성과 관련하여 미국 내에서 우려가 커질 것으로 보는 시각도 많았다.

워싱턴포스트(WP)는 "한국이 일본과 군사 정보를 공유하겠다는 협정을 파기했다"는 사실을 긴급뉴스로 전하면서 "무역과 역사적 고충을 둘러싼 미국 동맹국들의 분쟁에서 판돈(stake)이 극적으로 높아졌다"고 전했다.

뉴욕타임스(NYT)는 한국의 지소미아 파기에 대해 "북한의 미사일 활동에 대한 긴밀한 감시를 위해 미국이 일정 부분 밀어붙여 맺어진 협정을 한국이 파기한 것은 한일 간 긴장이 극적으로 고조되고 있음을 보여주는 움직임이자 이 지역에서 미국의 존재감이 얼마나 줄어드는지를 보여주는 강력한 증거"라고 보도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지소미아파기가 중국, 러시아와 같은 역내 강대국들에 대한 미국의 동맹 네트워크를 약화시킬 것이라고 우려했다. 블룸버그통신은 내용을 소개하면서 "통상 조치와 역사적 분쟁을 둘러싼 불화가 안보 협력 분야로 확대됐다"고 전했다. AP통신은 "아시아 지역에서 가장 중요한 동맹국인 두 나라와 안보 협력을 강화하려는 미국의 노력에 차질을 빚을 것"이라고 지적앴다. CNBC 방송은 " 한국과 일본 사이의 긴장을 더 악화시킬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또 CNN은 한일 양국이 조기에 이견을 해소하기를 희망한다는 미 국방부 대변인의 발언 내용을 전하면서 "양국 사이에 고조되는 긴장은 전 세계에 우려를 촉발시켰다"고 말했다.

뉴욕타임스(NYT)는 특히 지소미아파기가 미국을 놀라게 할 수 있다고 분석했다. 또 한국의 지소미아 파기 결정은 한일 간 긴장 수위가 극적으로 고조되고 있음을 보여주는 척도이자 이 지역에서 미국의 존재감이 얼마나 줄어드는지를 보여주는 최신 증거라고 평가했다.


김재희 기자 tiger828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