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현수 장관, “멧돼지 총기 포획에 900명 투입”

공유
0


김현수 장관, “멧돼지 총기 포획에 900명 투입”

center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15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아프리카돼지열병 상황점검회의에서 "오늘부터 민간인 출입통제선 이북 지역에 대한 집중적인 총기 포획이 시작돼 군과 민간 엽사 등 900명이 투입된다"고 말했다.

김 장관은 "정부는 북한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한 이후 야생멧돼지에 대한 대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왔다"며 "올해 6월부터 피해 농장 신고 없이도 멧돼지 포획을 허용했고, 포획 틀도 추가 설치해 올해 상반기 월평균 4000마리에 머물던 포획 실적이 7월부터는 8200마리로 증가했다"고 부연했다.

김 장관은 또 "각 지자체는 울타리 설치 일제 점검을 벌여 훼손된 곳은 신속히 보수하고, 멧돼지 기피제를 추가로 공급해 달라"고 말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