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T&G, '앨런 플레처' 국내 최초 회고전 개최

공유
0


KT&G, '앨런 플레처' 국내 최초 회고전 개최

center
KT&G가 23일부터 '앨런 플레처' 회고전을 국내 최초로 개최한다. 사진=KT&G
KT&G(사장 백복인)가 영국 디자인계의 신화로 불리는 '앨런 플레처'의 국내 최초 회고전을 오는 23일부터 내년 2월 16일까지 KT&G 상상마당 홍대 갤러리에서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KT&G 상상마당의 '20세기 거장 시리즈'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2014년 로베르 두아노 사진전을 시작으로, 레이먼 사비냑, 장 자끄 상뻬 등에 이은 7번째 기획전이다.
전시에서는 현대적 의미의 그래픽 디자인을 처음 선보인 앨런 플레처의 인생을 총망라한 500여 점의 작품을 만날 수 있다. 특히 KT&G는 '웰컴 투 마이 스튜디오!'라는 주제에 맞춰 앨런 플레처의 영국 디자인 스튜디오를 방문한 듯한 느낌을 방문객에게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지효석 KT&G 문화공헌부장은 "KT&G 상상마당은 20세기 거장 시리즈 기획전을 중심으로 국내에 잘 알려지지 않은 해외 작가를 대중에게 소개해 폭넓은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해 왔다"며 "이번 전시 역시 대중에게 신선한 문화적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