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CJ올리브영, 올해만 핑크박스 2000개 전달…저소득층 女청소년 위한 나눔 ‘확대’

공유
0


CJ올리브영, 올해만 핑크박스 2000개 전달…저소득층 女청소년 위한 나눔 ‘확대’

center
18일 오전 서울시립십대여성건강센터에서 개최된 올리브영 핑크박스 전달식에서 임직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올리브영


헬스앤뷰티 스토어 올리브영은 18일 서울시 마포구에 위치한 서울시립십대여성건강센터에 여성 위생용품이 담긴 ‘핑크박스’ 1000개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7월에 이어 올해 전달한 핑크박스의 수는 약 2000개에 이른다. 전달식은 배은 올리브영 상무와 백재희 서울시립십대여성건강센터 센터장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핑크박스 나눔 캠페인’은 올리브영의 대표적인 사회 공헌 활동이다. 올리브영은 일명 ‘깔창 생리대’가 사회적 문제로 떠오른 2016년부터 매년 이 캠페인을 전개해왔다. 이는 올리브영 임직원들이 직접 만든 면 생리대와 각종 위생용품이 담긴 핑크박스를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에게 무상 지원하는 활동이다. 올리브영은 현재까지 약 4600명의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들을 지원했다.

7월 이미 1000개의 핑크박스를 전달한 올리브영 임직원들은 지속 가능한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4개월 만에 1000개를 추가 제작했다. 제작에 자발적으로 참여 의사를 밝힌 직원 수는 약 1300명으로 전국 각지에 흩어져있는 매장과 본사 직원들이 손수 면 생리대 제작에 힘을 보탰다.

이번에 전달한 핑크박스에는 위생용품뿐만 아니라 추운 겨울을 대비하기 위한 올리브영의 따뜻한 선물도 함께 담겼다. 임직원들이 직접 제작한 면 생리대와 일회용 생리대, 보습을 위한 보디케어 세트, 눈 찜질팩 등으로 구성됐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앞으로도 더 많은 여성 청소년들이 밝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과 활동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최수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chsj9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