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Biz 24] 日 화장품업체, '섬유소' 스킨마스크 세계 첫 개발

공유
0


[글로벌-Biz 24] 日 화장품업체, '섬유소' 스킨마스크 세계 첫 개발

의료용 패치 등으로 활용 가능성도

center
일본 화장품업체가 개발한 스프레이식 '섬유소 성분' 스킨 마스크. 사진=카오
‘섬유소’를 성분으로 한 스프레이식 초박막 스킨 마스크가 개발돼 관련업계의 이목을 끌고 있다.

10일(현지시간) SCMP를 비롯한 외신에 따르면 일본의 화장품업체 카오(Kao)는 자체 개발한 섬유소 성분을 스프레이로 피부에 뿌리면 머리카락 100분의 1 두께의 초박막 마스크가 만들어지는 기술을 개발했다.
카오의 우치야마 마사유키 스킨케어 담당 연구원은 통신과 인터뷰에서 “셀 마스크나 폴리머 마스크가 저희 제품과 비슷할 수 있지만 섬유소 성분의 스킨 마스크가 개발된 것은 처음”이라고 말했다.

이 제품은 보습용 스킨 마스크로 개발됐으나 ‘제2의 피부’ 역할도 할 수 있기 때문에 상처가 난 피부를 보호하는 등 의료용 패치로도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우치야마 연구원은 “이 제품은 섬유소 성분이라는 점에서 여타 제품과 다르다”면서 “탄력성이 크고 몸을 움직여도 잘 변형되지 않는 게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안지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roc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