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정세균 총리 취임, "혁신성장∙전력투구·협치∙사회통합"

공유
0


정세균 총리 취임, "혁신성장∙전력투구·협치∙사회통합"

center


정세균 국무총리는 14일 "경제를 살리는 힘은 기업으로부터 나온다"며 "기업이 현실에 안주하지 않고 새로운 도전에 나설 수 있도록 정부가 먼저 혁신하겠다"고 말했다.

정 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통해 "신산업에 대한 사후규제 도입과 같은 과감한 규제개혁을 통해 불확실성을 줄이고 기업가 정신을 고양하는데 정부의 사활을 걸겠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배의 항로를 결정하는 것은 바람과 파도가 아니라 돛의 방향"이라며 "대외 경제의 불안정성을 뛰어넘어 지속가능하고 항구적인 경쟁력을 확보해야 하며, 정부는 혁신성장에 전력투구, 경제 활력의 마중물이 되겠다"고 했다.

또 "경제가 통계상으로 호전되는 것에 머무르지 않고 국민이 피부로 체감하실 수 있도록 민생경제를 살려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이와 함께 "사회의 공정을 높이고 나라의 안전을 다지겠다"며 "사회 각 분야의 불공정을 개선하고 보다 튼튼한 사회 안전망 확충으로 불평등과 양극화 해소의 토대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