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석유공사, 직무체험형 인턴직원들과 함께 울산서 사화공헌활동 펼쳐

공유
0


석유공사, 직무체험형 인턴직원들과 함께 울산서 사화공헌활동 펼쳐

석유공사 경영진과 인턴직원, 15일 울산 중구 공룡발자국공원서 환경정비활동 진행
지난해 12월 울산지역 대학생과 고교생 25명 인턴으로 선발...직무체험 기회 제공

center
한국석유공사 경영진과 직무체험형 인턴직원들이 15일 오후 울산 중구 유곡동 공룡발자국공원에서 환경정화활동을 펼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한국석유공사
한국석유공사 경영진과 직무체험형 인턴직원들이 15일 오후 울산 시민과 어린이들이 즐겨 찾는 울산 중구 유곡동 공룡발자국공원에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쳤다.

이날 공사 임직원들은 지난해 기증한 화분을 돌보고 환경정비 활동을 펼치며 지역사회에 공헌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석유공사는 밝혔다.

석유공사는 지난해 12월 23일 지역선도대학 육성사업과 고교오픈스쿨 일환으로 울산지역 대학생 15명, 고교생 10명 등 총 25명을 직무체험형 인턴으로 선발했다.
석유공사는 선발 후 2주간 취업역량 강화와 진로탐색 교육, 한국능률협회를 통한 취업지원 특강 등 교육을 진행하여 인턴직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교육기간 중 인턴직원들은 울산·거제 석유비축기지와 가스전운영사무소 등 공사의 사업현장을 견학하며 석유개발과 비축사업에 대해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현재 인턴직원들은 공사 현장 부서에 배치돼 직무체험 실습을 하고 있다.

이날 사회공헌활동에 참가한 김현지 인턴직원은 "석유공사가 제공한 유익한 인턴프로그램을 통해 취업전 미리 전공과 관련된 직무를 체험하고 취업역량을 키울 수 있었다"며 "취업 후에도 이번 석유공사 인턴활동을 통해 배운 지역사회에 대한 공헌의 가치를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철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ch00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