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정부, 네팔에 신속대응팀 급파

공유
0


정부, 네팔에 신속대응팀 급파

center


외교부 신속대응팀 2명과 충남교육청 관계자 2명, 여행사 관계자 3명 등 7명으로 구성된 1차 선발대가 18일 인천공항을 출발, 네팔 현지로 떠났다.

실종자 가족 6명도 1차 선발대와 동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지 기상 악화로 실종자들에 대한 본격적인 수색작업은 난항을 겪고 있다.

외교부는 "(한국이 실종 지역인) 데라울라와 포카라 지역의 기상상황 악화로 헬기 수색은 제한되고 있다"며 "기상 호전되면 투입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실종자 4명은 모두 충남교육청 소속 현직 교사인데, 현지 가이드까지 포함한 전체 실종자는 5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