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속보] 우한폐렴 국내 두번째 환자 누구? 중국 시진핑 봉쇄령 중대한 구멍 정세균 총리 긴급 관계장관회의

공유
0


[속보] 우한폐렴 국내 두번째 환자 누구? 중국 시진핑 봉쇄령 중대한 구멍 정세균 총리 긴급 관계장관회의

center
[속보] 우한폐렴 국내 두번째 환자 누구? 정세균 총리 긴급 관계장관회의 소집
[속보] 우한폐렴 국내 두번째 환자 누구? 중국 근무 중 발병 김포공항 능동검사

국내에서 두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이른바 우한 폐렴 확진 환자가 나오면서 정부에 비상이 걸렸다. .

질병관리본부는 24일 국내 두 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확진 환자는 올 55세 남자로 한국인이라고 밝혔다. 이 환자는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근무하다가 1월 10일부터 목감기 증상을 느껴 귀국했다.

우한출발 상하이 경유 비행기를 타고 김포공항을 통해 귀국하던 중 검역 과정에서 발열과 인후통이 확인되어 능동감시를 실시했다.

정부는 24일 국내에서 '우한 폐렴'이라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두 번째 확진자가 발생한후 긴급 관계기관회의를 열어 대응책을 논의한다. 정세균 국무총리 주재로 열리 이날 오후 3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리는 회의에는 보건복지부·행정안전부·외교부·법무부·문화체육관광부·국토교통부 장관과 국무조정실장, 경찰청장, 소방청장, 질병관리본부장 등이 참석한다.

열이 나는 데도 중국 무한 봉쇄령을 벗어나 우한을 벗어났다는 점에서 중국당국의 관리체계에 헛점이 드러나고 있다.


김대호 글로벌이코노믹 연구소장 tiger828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