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귀성길 교통상황... 오후 3시 고속도로 정체 최대

공유
0


귀성길 교통상황... 오후 3시 고속도로 정체 최대

center
설을 맞아 고속도로 곳곳에서 교통 정체가 예상된다. 오전 11시 기준 주요 도시간 예상 소요시간 이미지. 사진=로드플러스
설 당일인 25일, 전국 고속도로에서 귀성·귀경 차량이 몰리면서 극심한 정체가 예상된다.

교통량은 전국 604만 대, 수도권에서 지방 48만 대, 지방에서 수도권 48만 대가 예상된다.

이번 연휴 기간 중 설 당일에 가장 많은 교통량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성묘, 친지 방문 등 귀성과 귀경이 혼재할 것이며, 귀성은 오전부터 늦은 밤까지, 귀경은 오전부터 26일 밤까지 혼잡이 극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오전 11시 기준, 하행선 주요 도시간 예상 소요시간은 ▲서울~대전 3시간10분 ▲서울~강릉 3시간40분 ▲서울~대구 5시간50분 ▲서울~광주 5시간40분 ▲서울~울산 7시간30분 ▲서울~부산 8시간 ▲서울~목포 5시간30분이 걸릴 것으로 관측된다.

하행선 주요노선 교통혼잡 예상시간은 경부선 대왕 판교~신갈 분기점, 수원 신갈~안성 분기점, 북천안~청주 분기점 구간이 오후 4시에 최대 혼잡할 것으로 예상된다. 중부선은 하남~경기광주, 서이천~호법 분기점, 대소 분기점~오창 구간이 오후 3시에 최대 혼잡할 것으로 예상된다.

상행선은 ▲대전~서울 3시간 ▲강릉~서울 3시간10분 ▲대구~서울 6시간10분 ▲광주~서울 6시간20분 ▲울산~서울 7시간20분 ▲목포~서울 6시간40분 ▲서울~부산 8시간이 걸릴 것으로 관측된다.

상행선 주요노선 교통혼잡 예상시간은 경부선 신탄진~오산, 기흥 동탄~양재 구간이 오후 4시에 최대 혼잡할 것으로 예상된다. 중부선은 남이 분기점~호법 분기점, 곤지암~산곡 분기점, 동서울~하남 분기점 구간이 오후 4시에 최대 혼잡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이사항으로는 휴일 첫날인 24일부터 오는 26일까지 고속도로 이용차량 대상으로 통행료가 면제된다. 대체공휴일인 27일은 통행료가 면제되지 않는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