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고대의대, 개발도상국 보건의료 인력 양성나서

공유
0

고대의대, 개발도상국 보건의료 인력 양성나서

고대의대는 이종욱펠로우십 프로그램 학위과정 위탁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혓다. 고대의대 의과대학 전경 모습. 사진=고대의료원
고대의대는 이종욱펠로우십 프로그램 학위과정 위탁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혓다. 고대의대 의과대학 전경 모습. 사진=고대의료원
고려대학교 의과대학은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KOFIH)이 주관하는 '2024년도 이종욱펠로우십 프로그램 학위과정 통합'위탁운영 사업기관으로 선정돼 개발도상국 9개국 보건의료 인력 55명을 양성에 나선다고 13일 밝혔다. 사업 규모는 4년간 53억 원 규모이다.

이번 과정은 라오스, 베트남, 캄보디아, 필리핀, 몽골, 우즈베키스탄, 에티오피아, 탄자니아, 우간다 등 9개국의 전문 보건의료 인력을 대상으로 한 석사 학위과정으로 △기초의학 △의학교육학 △간호학 3개의 분야에서 1기 30명, 2기 25명으로 총 55명을 초청할 예정이다.
고대의대는 초청국 의료 현안에 따라 석사 학위 취득에서부터 현업 적용까지 아우르는 교육과정을 운영한다. 연수생 맞춤형 역량 바탕 교육과 체계적 사후관리 및 네트워킹을 통해 연수생이 학위 취득 후 본국에서 연구, 교육, 진료의 선순환 구조 구축, 보건의료인 양성 거버넌스 강화를 위한 자원관리 능력을 갖출 수 있도록 교육할 계획이다.

또한 연수생들은 한국의 선진 의료지식·기술 습득과 더불어 고대의대의 우수한 백신혁신센터 전문가 교육프로그램, 맞춤형 데이터사이언스 교육은 물론 문화체험, 지역보건·의료기관 견학, 기초·임상의학 세미나 참석 등 다양한 활동을 수행한다.

사업총괄 책임자 편성범 학장은 "우리의 건학이념 교육구국과 박애정신 실천으로, 협력국 보건의료 향상을 견인할 인재를 양성하겠다"며 "지속적인 네트워킹을 통해 이들이 각국에서 자립적이고 지속 가능한 교육 및 연구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을 돕고 나아가 국제 공동 연구 및 교육 활성화를 도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재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iscezyr@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