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랜드 테마파크 이월드, 최대 벚꽃축제 블라썸 피크닉 ‘라라랜드’

공유
0

이랜드 테마파크 이월드, 최대 벚꽃축제 블라썸 피크닉 ‘라라랜드’

2023년 블라썸 피크닉 축제 기간 이월드 전경  /사진=이월드이미지 확대보기
2023년 블라썸 피크닉 축제 기간 이월드 전경 /사진=이월드
이랜드그룹 주얼리·테마파크 계열사 이월드가 오는 24일부터 이월드 최대 벚꽃축제인 블라썸 피크닉의 신규 테마 ‘라라랜드’를 새롭게 선보인다.

이월드의 ‘블라썸 피크닉’은 대구 이월드 랜드마크인 83타워 아래로 즐길 수 있는 벚꽃길이 장관을 이루며 전국 3대 벚꽃 명소로 자리 잡았다. 서울 여의도 윤중로보다 3배가 많은 벚나무가 이월드 전역을 핑크빛으로 물들이며 도시의 랜드마크로 꼽히고 있다.
21일 이월드에 따르면 블라썸 피크닉의 테마 주인공인 ‘라라’는 퍼플 플로럴 컬러를 메인으로 한 사랑스러운 토끼로 이월드의 새로운 대표 캐릭터다. 올해는 이월드 곳곳을 ‘라라랜드’ 테마로 라라의 시그니처 컬러인 '퍼플 플로럴'을 모티브로 꾸며 신비로운 동화 속 세상을 연출한다.

이월드는 벚꽃 축제와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볼거리와 즐길 거리, 먹거리 등을 준비했다. 특히, 대구 랜드마크로 자리 잡은 83타워로 오르는 5km 길이의 메인 벚꽃길과 야간 조명시설 ‘레인보우 블라썸 라이팅’을 설치해 낮부터 밤까지 화려한 벚꽃 길을 즐길 수 있도록 준비했다.

매년 벚꽃 축제 기간동안 인증샷 성지로 알려진 '빨간 2층 버스' 조형물은 벚꽃 나무 아래로 옮겨 '인생 사진'을 남길 수 있도록 포토존으로 조성했다.

벚꽃 축제를 기념해 이벤트를 준비했다. 축제 시작일인 24일 화려한 불꽃쇼 ‘이월드 인더 스타즈’가 진행된다. 화려한 불꽃쇼를 시작으로 다양한 공연과 소규모 퍼포먼스, 귀여운 이월드의 캐릭터 그리팅, 버스킹 공연 등이 이어진다.

이월드 관계자는 “사랑스러운 새로운 캐릭터 라라와 함께 떠나는 봄나들이를 더욱 다채롭게 즐기도록 볼거리와 먹거리 등 다양하게 준비했다”며 “대구 이월드에서 가장 빠르게 만개하는 벚꽃의 정취를 물씬 느껴보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조용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ycch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