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휠라홀딩스, 1분기 연결매출 1조 1826억원… 전년比 6.7%↑

공유
0

휠라홀딩스, 1분기 연결매출 1조 1826억원… 전년比 6.7%↑

휠라홀딩스 로고  /사진=휠라홀딩스이미지 확대보기
휠라홀딩스 로고 /사진=휠라홀딩스
휠라홀딩스가 지난 14일 공시를 통해 올 1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휠라홀딩스의 2024년 1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은 1조1826억원, 영업이익은 163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6.7%, 1.8% 증가했다고 밝혔다.

16일 휠라홀딩스에 따르면 골프 관련 자회사 아쿠쉬네트는 북미 시장을 중심으로 지속되는 강세에 힘입어 전년 동기간 대비 한 자릿수 증가한 매출 9399억원을 기록했다. 신규 출시한 골프 클럽을 비롯 골프공 전 모델이 큰 인기를 얻으며 실적 성장을 이끌었다.
휠라 부문은 본격적인 중장기 전략 수행 속 실적 개선의 긍정적 신호를 보이며 전년 대비 한 자릿수 증가한 매출 2427억원을 기록했다.

휠라 그룹은 장기적인 호흡으로 브랜드 가치 제고를 위한 제품력 강화, 마케팅 투자 확대 등 다각도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가운데 미국 비즈니스를 전개하는 휠라USA는 할인판매 감소에 따른 매출 개선을 보이고 있으며 국내 자회사 휠라코리아의 경우 24SS 출시한 신제품이 소비자로부터 긍정적 반응을 얻고 있어 고무적이다.

휠라는 지난 1분기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 스포츠 브랜드’라는 정체성 아래 테니스 중심의 마케팅 활동에 전념했다. 대표적으로, 휠라코리아는 최근 서울 올림픽 공원에서 신개념 테니스 축제 ‘2024 화이트오픈 서울’을 2년 연속 개최하며 테니스 문화 확산에 앞장섰다.

양일간 열린 행사는 수많은 방문객의 적극적인 참여와 열렬한 호응 속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더불어, 지난 3월에는 미국 캘리포니아주 인디언웰스에서 열린 세계적 명성의 테니스 대회 ‘2024 BNP 파리바 오픈’에 최연장 공식 의류, 슈즈 후원사로 참여하며 테니스 강자의 면모를 다시 한번 입증했다. 휠라는 국내외 다양한 테니스 행사를 실시하며 브랜드의 헤리티지를 여과없이 보여줬다는 호평을 받았다.

휠라홀딩스 이호연 CFO(최고재무책임자)는 “고물가, 고금리에 따른 국내외 소비 침체 심화에도 불구하고 골프 관련 자회사의 지속 성장세, 휠라 부문 비용 절감과 우호적 환율 효과 등이 수익성 개선에 기여했다”며 “휠라 부문의 브랜드 가치 제고뿐만 아니라 실적 개선을 위해 양질의 투자와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조용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ycch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