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신한카드, 롯데렌탈에 1800억 렌탈자산 매각

공유
0

신한카드, 롯데렌탈에 1800억 렌탈자산 매각

신한카드 본사 전경. 사진=신한카드이미지 확대보기
신한카드 본사 전경. 사진=신한카드
신한카드가 렌터카 업계 1위 롯데렌탈에 1500억원 가량의 렌탈자산을 매각하고 전략적 제휴를 맺었다고 신한카드가 23일 밝혔다.

신한금융지주는 23일 신한카드가 장기렌터카 자산 중 1800억원 이내 규모를 매각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매각자산에는 6000대 가량의 렌터카 자산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신한카드는 이번 롯데렌탈과 전략적 MOU를 통해 시너지 창출과 미래 수익 확보에 나섰다는 설명이다.

이 파트너십의 일환으로 롯데렌탈은 영업용 차량 구매 등 카드 결제 및 금융 상품 이용 시, 신한카드를 통해 우선 진행할 예정이며 대고객 금융 상품 이용 마케팅도 함께 공동 추진하기로 했다. 또 각 사의 인프라를 이용해 금융, 정비 등 렌터카 서비스 전반에서의 협력도 확대할 전망이다.

이번 계약으로 신한카드는 카드결제에 따른 가맹점 수수료를 확보하고, 금융 상품의 취급액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존 신한카드 렌터카 고객은 롯데렌탈이 보유한 차량관리 인프라를 이용 할 수 있게 돼 보다 편리한 혜택을 누릴 수 있을 예정이다.

또 향후 롯데렌탈의 중고차 판매 시 롯데렌탈 플랫폼 내에서 신한카드 금융 상품 이용 확대 방안도 논의하기로 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이번 제휴는 고객들이 언제 어디서나 신한카드의 금융상품을 만날 수 있는 임베디드 금융을 확대해 보다 편리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고자 한다”면서 “앞으로도 고객 접근성, 편의성을 높일 수 있는 제휴를 확대해 고객 가치를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다정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2426w@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