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해남군 “내집에서 99세까지 건강하게” 우수기관상 수상

공유
0

해남군 “내집에서 99세까지 건강하게” 우수기관상 수상

2023년 전라남도 공공보건의료 성과대회, 오벽지 마을 주민건강증진 성과 인정

해남군 보건소에서 진행한“내집에서 99세까지 건강하게”프로젝트가 2023년 전라남도 공공보건의료 성과대회에서 우수기관상을 수상했다.사진=해남군이미지 확대보기
해남군 보건소에서 진행한“내집에서 99세까지 건강하게”프로젝트가 2023년 전라남도 공공보건의료 성과대회에서 우수기관상을 수상했다.사진=해남군
전남 해남군 보건소에서 진행한 '내집에서 99세까지 건강하게'프로젝트가 2023년 전라남도 공공보건의료 성과대회에서 우수기관상을 수상했다고 8일 밝혔다.

공공보건의료 성과대회는 22개 시군의 공공보건의료사업의 성과평가 및 우수사례 공유를 위해 추진하는 자리로 올해 11개 기관에서 20개 사업을 공모했다.
해남군은 2022년부터 지역소멸대응기금을 통해 오벽지 1인가구가 많은 마을을 직접 찾아가는‘내집에서 99세까지 건강하게’프로그램을 운영해 왔다.

2020년 보건복지부 노인실태조사 결과에 따르면 노인의 56.9%는 거동이 불편해져도 재가서비스를 받으면서 현재 집에서 계속 살기를 희망하지만, 대부분 돌봄이 가능한 시설 및 지역으로 이동하는 형편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건강행태를 개선해 혼자라도 내 집에서 건강하게 거주하기를 목표로 주민들에 대한 개인별, 마을별 건강행태 조사를 기반으로 맞춤형 주민건강관리를 운영해 큰 호응을 얻었다.

기초건강검사와 건강행태검사를 실시한 결과 대상자 1,080명 중 46.7%인 504명이 혈압·당뇨 등 건강 이상이 있었으며, 특히 노인 영양관리 필요성이 대두되어 영양 교육과 식이 지도를 건강행태 개선 항목에 추가했다.

총 18개 보건진료소에서 22개 마을을 대상으로 운동, 영양, 인지 활동 프로그램 등을 추진하고 행태조사 결과관리가 필요한 만성질환자는 합병증 검사 및 교육 등을 실시했다.

군 관계자는“전문 강사들이 직접 마을을 찾아가서 교육과 실습을 진행하니 주민들의 참여도와 만족도가 매우 높았다”며“이번 수상을 계기로 오벽지 지역 주민의 건강형평성 확보를 위해 마을로 찾아가는 의료서비스를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김선미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assion1256@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