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경기도 광주시의회, 내년 예산안 수정 가결…27억 삭감

공유
0

경기도 광주시의회, 내년 예산안 수정 가결…27억 삭감

제305회 제2차 정례회 제3차 본회의 개최…1조 5136억 2337만 8000원

광주시의회, 제305회 제2차 정례회 제3차 본회의. 사진=광주시의회이미지 확대보기
광주시의회, 제305회 제2차 정례회 제3차 본회의. 사진=광주시의회
경기도 광주시의회(의장 주임록)가 11일 제305회 제2차 정례회 제3차 본회의를 열고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심사한 내년도 광주시 예산안을 수정 가결했다.

예결위는 지난 8'2024년도 일반 및 특별회계 세입·세출 예산안 및 수정예산안' 심의를 통해 당초 광주시가 요구한 1조 5163억 5526만 3000원에서 27억 3188만 5000원을 삭감하여 1조 5136억 2337만 8000원으로 조정했다.
예결위에 따르면 삭감된 예산의 주요 내용은 최근 어려운 경제상황 속에서 교부세 등 의존재원이 감액되고 지방세 세입 또한 감소되는 재정상황을 고려하여 시민의 생활과 밀접한 사업의 우선 순위에 따라 대규모 행사와 축제 등에 편성된 예산을 올해 수준으로 동결하고 증액부분을 삭감했다.

삭감된 예산은 △항일운동 기념탐 이전 설치 사업 △광주시문화재단 운영비 △남한산성 궁도 체육 공원 조성사업 등으로 5개 부서 6개 사업에서 조정됐고, '2024년도 기금운용계획안'은 조정 없이 원안가결했다.

이주훈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장은 “대규모 예산이 수반되는 사업 추진 시 충분한 사전 검토 및 사업 계획 수립을 통해 낭비되는 예산없이 더 많은 시민이 수혜를 볼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며 “최근 경기침체와 맞물려 열악한 재정상황으로 사업 추진에 어려움이 많겠지만 이번 심사한 예산안을 효율적으로 집행해 시민생활에 밀접한 사업이 우선적으로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지은 이지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lwltn31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