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광주 동구 아카데미, ‘이순신 3부작 완성’ 김한민 영화감독 초청 강연

공유
0

광주 동구 아카데미, ‘이순신 3부작 완성’ 김한민 영화감독 초청 강연

3월 8일 구청서 ‘이순신, 끝나지 않은 북소리’ 주제 강연

광주 동구는 오는 3월 개강하는 동구 아카데미에 최근 ‘노량:죽음의 바다’를 개봉하고 한국 영화 사상 최다 관객을 동원한 ‘명량’을 연출한 김한민 감독을 초청한다고 밝혔다.

제269회 동구 아카데미는 3월 8일 오후 2시 구청 6층 대회의실에서 ‘이순신, 끝나지 않은 북소리’를 주제로 하는 김한민 감독의 강연으로 올해 첫 아카데미의 문을 연다.
‘이순신 3부작 완성’으로 회자되는 김한민 감독은 전남 순천 출신으로 영화 ‘극락도 살인사건(2007년)’으로 데뷔해 ‘최종병기 활’, ‘명량’, ‘봉오동 전투’, ‘한산’ 등 다수의 작품을 기획·제작한 인기 감독이다.

특히 2014년에는 역대 한국 영화 사상 최다 관객을 동원한 ‘명량’으로 제25회 청룡영화상 감독상과 제52회 대종상 최우수작품상을 연이어 수상한 바 있다.

중학생 시절부터 난중일기를 품고 지냈다는 일화로도 유명한 김 감독은 이번 강연에서 영화 ‘명량’, ‘한산’, ‘노량’에 담긴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일대기와 임진왜란 관련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이순신 장군의 해전을 3편의 영화를 만들어 온 과정과 이순신 장군의 시대정신을 시민들에게 전달할 예정으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강의 참여를 원하는 주민은 모바일 앱 ‘동구 두드림’에서 사전 예약을 통해 참여하거나 현장 접수도 가능하며 강연 시작 전 15분간 사전 공연도 준비돼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동구 인문도시정책과 평생학습계로 문의하면 된다.

임택 동구청장은 “올해 첫 동구 아카데미 문을 민족 구국의 영웅이자 세계 해전사 최고의 명장인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이야기로 열게 돼 기대가 크다”면서 “이순신 3부작을 탄생시킨 김한민 감독의 강연을 통해 충무공의 의지와 신념을 만나보는 뜻깊은 시간 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01636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