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대구사이버대 'DCU 패밀리데이', 바비킴 공연으로 더 빛났다

공유
0

대구사이버대 'DCU 패밀리데이', 바비킴 공연으로 더 빛났다

바비킴 공연 보는 관객들. 사진=대구사이버대 이미지 확대보기
바비킴 공연 보는 관객들. 사진=대구사이버대
대구사이버대학교는 지난 11지금이 내 인생의 봄날이라는 캐치프레이즈를 걸고 재학생, 동문 및 가족 등 8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구대학교 자유광장에서 DCU 패밀리데이 행사를 개최했다.

이근용 총장은 축사에서 이번 행사가 우리 학생들에게 유대감과 소속감을 고취 시키고 재충전의 시간을 통해 더 큰 꿈을 향해 도전할 수 있는 마음으로 가득 채워지길 바란다특히 올해는 학교법인 영광학원의 설립자인 성산 이영식 목사의 탄생 130주년 이자 우리나라 특수교육이 시작된 지 130년이 된 해로 자랑스러운 역사가 깃든 이곳 캠퍼스에서 학생 여러분과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고 덧붙였다.
축제의 1부 행사인 ‘DCU 봄날 캠퍼스 투어는 대구사이버대학교 본관 투어 후 특수교육기념관, 점자도서관, 박물관, 성산홀 18층 전망대, 뉴튼 사과나무, 스마트팜, 늘푸른 테마파크(호밀밭) 등 대학을 탐방했다. 캠퍼스 투어는 대학의 건학정신과 교육이념의 뿌리가 되는 특수교육의 역사를 전반적으로 살펴보고 이해할 수 있어 재학생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2부에는 식전 공연, 개회식, 레크레이션, 개별 및 팀별 경연, 학과별 브랜드송 콘테스트, 바비킴의 축하공연, 행운권 추첨 등 다채로운 행사로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풍성했다. 특히 학과별 예선심사를 거쳐 이날 본선 무대에서 치열한 경쟁 끝에 상담심리학과가 최우수상을 수상했으며 중독성 강하기로 소문 난 대구사이버대학교 브랜드송 경연은 관객들에게 즐거움과 큰 호응을 얻었다.

지난 2012년 대구사이버대학교와 첫 인연을 맺고 10년 넘게 대학 모델로 활동을 이어 오고 있는 바비킴은 대표곡 고래의 꿈을 시작으로 골목길, 사랑 그 놈, Tic Tac Toe 등 히트곡을 불렀으며 학생들의 뜨거운 반응으로 앵콜곡까지 선사하는 등 축제에 어울려 하나가 됐다.

이번 행사를 주최한 제23대 김희숙 총학생회장은 총학생회에서는 다양한 행사를 통해 학생들의 참여를 유도하고, 캠퍼스 공동체 의식을 함양하는데 기여하고자 한다이번 축제에 많은 학우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해 축제가 성황리에 끝날 수 있어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정준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g900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