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스태그플레이션 " S의 공포" CPI+ 기대 인플레 "이상 조짐"

공유
0

스태그플레이션 " S의 공포" CPI+ 기대 인플레 "이상 조짐"

국세청 쿠팡 세무조사

뉴욕증시 이미지 확대보기
뉴욕증시
미국 뉴욕증시 비트코인에 스태그플레이션 공포가 엄습하고 있다. CPI 소비자물가와 기대인플레 주수가 오르고 있는 가운데 소비심리는 위축되면서 미국 뉴욕증시 비트코인에 스태그플레이스 즉 S의 공포가 드리우고 있다.

13일 뉴욕증시와 가상화폐거래소등에 따르면 비트코인 가격이 물가는 오르고 경기는 후퇴하는 스태그플레이션 우려로 6만 달러선도 위협받고 있다. 비트코인이 6만 달러선 아래로 떨어진 것은 지난 3일이 마지막이다. 비트코인은 6만3천 달러선 안팎에서 움직이다가 실망스러운 미국 경제 지표와 로리 로건 댈러스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총재의 매파적 발언으로 후퇴했다.
미시간대의 5월 소비자심리조사는 전달 77.2에서 67.4로 떨어졌다. 이는 시장 전망치 76.0을 크게 빗나간 수치다. 반면 올해 인플레 예상치도 기존 3.2%에서 3.5%로 상승했다. 시장 전망치 3.2%도 훌쩍 넘었다. 경기는 침체가 예상되는 가운데 물가가 상승하면서 스태그플레이션 우려가 제기된 것이다. 코인데스크는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이 스태그플레이션 우려를 일축한 것이 불과 일주일 전이었다면서 지표상으로 또 스태그플레이션의 공포가 야기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

로건 댈러스 연은 총재는 "현재 연준의 정책이 인플레이션을 억제하는 데 충분하지 않을 수 있다"며 "향후 인플레이션이 더 심각해질 수 있다며 우려를 표명했다. 주요 가상화폐 거래소에서의 거래대금은 7개월 만에 감소세로 돌아섰다.

가상화폐 분석 업체 더 블록에 따르면 지난 4월 한 달간 바이낸스와 코인베이스, 크라켄 등 주요 거래소의 4월 거래대금은 16억 달러에 그쳤다. 이는 한 달 전인 3월 25억 달러보다 60%가량 하락한 수치다. 가상화폐 거래대금이 하락한 것은 지난해 10월 이후 처음이다.

지난 주말 시장 참가자들은 이날 인플레이션이 반등할 위험이 있지만 올해 금리인하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으며 상승 출발했다. 이후 혼조세로 돌아섰다. 5월 기대 인플레이션이 오르고, 소비자 심리가 후퇴했음에도 주식시장 투자 심리는 다소 불안한 양상을 보였다.

지난 주말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25.08포인트(0.32%) 오른 39,512.84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장보다 8.60포인트(0.16%) 오른 5,222.68을, 나스닥지수는 전장보다 5.40포인트(0.03%) 하락한 16,340.87을 나타냈다. 다우지수는 8거래일 연속 올랐다. 이날 다우 종가는 지난 4월 1일 이후 최고치다.

뉴욕증시 일각에서는 금리인상도 배제할 수 없다는 쪽으로 기울었다. 로리 로건 댈러스 연방준비은행(연은) 총재는 이날 미국 루이지애나 뉴올리언스에서의 한 행사에서 "금리 인하를 생각하기에는 너무 이르다"고 말했다.
연준의 미셸 보먼 이사는 한 인터뷰에서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점도표를 언급하며 "나는 현재 시점에서 (올해) 어떤 인하도 써넣지 않았다"고 말했다. 닐 카시카리 미니애폴리스 연은 총재와 오스탄 굴스비 시카고 연은 총재가 CNBC 공동 인터뷰는 주목을 받았다. 이 두 연은 총재는 금리 인상 가능성과 관련해 "배제하는 것은 없다"며 "기다리며 지켜봐야 한다"고 언급했다.

시장 참가자들은 다음 주에 나올 4월 소비자물가지수(CPI), 생산자물가지수(PPI)를 기다리고 있다. 노바백스가 장중 100% 이상 급등했다. 노바백스는 사노피와 새로운 코로나19 백신 공동 상업화와 개발을 위한 공동 독점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구글의 순다르 피차이 최고경영자(CEO)는 전일 인공지능(AI) 분야에서 챗GPT에 뒤처졌지만 아직 따라잡을 시간은 충분하다고 언급했다. 테슬라는 내렸다. 중국 법인 인력 감축 소식과 일론 머스크 CEO가 엑스(X·옛 트위터) 인수와 관련해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에 다시 출석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챗GPT 개발사 오픈AI 최고경영자(CEO) 샘 올트먼이 투자한 소형모듈원전(SMR) 개발사 오클로(Oklo)는 이날 뉴욕증시에 우회 상장했으나 첫날 50% 이상 급락했다.

CME그룹의 페드와치툴에 따르면 9월 미 연준의 금리동결 확률은 38.8%, 25bp 인하 확률은 48.6%로 나타났다. 시카고옵션거래소(CBOE) 변동성 지수(VIX)는 전장보다 0.14포인트(1.10%) 내린 12.55에 거래됐다.
스태그플에이션 공포속에 상대적으로 저렴한 닭고기를 많이 찾고 있다고 미국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 내 닭고기 제품의 52주간 소매판매는 1년 전보다 3% 증가했다. 같은 기간 소고기와 돼지고기 소매판매는 소폭 하락했다. 닭고기 수요 증가는 패스트푸드 체인이나 식당에서도 나타나고 있다.

닭고기 가공업체 필그림스 프라이드의 최근 분기 패스트푸드 체인점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6% 증가했다. 필그림스 프라이드의 주가는 지난 10일 기준 1년 새 64% 올랐다. 치킨윙 메뉴로 유명한 패스트푸드 체인 '윙스톱'도 1분기 들어 동일매장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21.6% 급증했다. 윙스톱 주가(10일 기준)는 1년 새 88% 올랐다.

국세청이 이커머스(전자상거래) 플랫폼 쿠팡을 상대로 특별 세무조사를 벌이고 있다. 서울지방국세청 국제거래조사국은 지난 달 서울 소재 쿠팡 본사에 조사관들을 보내 세무 자료를 확보했다. 서울청 국제거래조사국은 통상 역외 탈세 등 일부 이슈에 대해서는 비정기 특별 세무조사를 벌인다. 이번 쿠팡 세무조사는 비정기 조사인 것으로 알려졌다.

국세청은 미국 법인인 쿠팡의 모회사 쿠팡Inc와 계열사 간 거래를 들여다보는 것으로 전해졌다. 쿠팡Inc는 미국 델라웨어주에 있으며 한국 쿠팡의 지분 100%를 보유하고 있다. 쿠팡 측은 세무조사 중인 사실은 인정하면서도 특별 세무조사는 아니라고 밝혔다. 쿠팡 관계자는 "통상적인 세무조사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쿠팡은 공정거래법·하도급법 등 위반 의혹으로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다수의 조사를 받고 있다. 공정위는 쿠팡의 '중도 해지 고지 미비 의혹'과 관련해 지난 7일 쿠팡 본사를 상대로 현장 조사에 착수했다. 실적이 저조한 일부 자체상표(PB) 상품의 할인 행사를 진행하면서 하도급 업체에 비용을 전가했다는 의혹도 받고 있다. 쿠팡의 'PB 부당 우대 의혹'은 공정위 전원회의 심의를 앞두고 있다. 공정위는 쿠팡이 사전 고지한 랭킹 산정 기준과 무관하게 PB 상품을 상단에 노출한 것이 소비자 기만을 통한 부당 고객 유인행위라고 보고 있다.


김대호 글로벌이코노믹 연구소장 tiger828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