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조폐공사, 직장 내 괴롭힘 근절 '표명'...노사 공동 '협력'

공유
0

조폐공사, 직장 내 괴롭힘 근절 '표명'...노사 공동 '협력'

갑질 근절과 직원 권익보호...노사 공동 선언식 개최
임직원의 올바른 이해와 인식 제고
피해 예방 및 건강한 직장 문화 조성

지난 21일 조폐공사 성창훈 사장(사진 왼쪽에서 다섯번재), 김홍락 노동조합 위원장(사진 왼쪽에서 여섯번째) 및 관련 임직원과 노동조합 간부들이 참석해 ‘직장 내 괴롭힘 근절을 위한 노사 공동 선언식’을 개최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조폐공사이미지 확대보기
지난 21일 조폐공사 성창훈 사장(사진 왼쪽에서 다섯번재), 김홍락 노동조합 위원장(사진 왼쪽에서 여섯번째) 및 관련 임직원과 노동조합 간부들이 참석해 ‘직장 내 괴롭힘 근절을 위한 노사 공동 선언식’을 개최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조폐공사
한국조폐공사 노사가 직장 내 괴롭힘 관련 피해예방 및 건강한 직장문화 조성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한국조폐공사는 지난 21일 ‘직장 내 괴롭힘 근절을 위한 노사 공동 선언식’을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선언식에는 성창훈 사장, 김홍락 노동조합 위원장 및 관련 임직원과 노동조합 간부들이 참석해 노사의 실천의지가 담긴 공동 선언서를 공표했다.

조폐공사는 이번 선언식을 통해 국민으로부터 신뢰받는 공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사가 함께 뜻을 모아 노력하기로 했다.

선언서 주요 내용으로는 △직장 내 인권 훼손 및 괴롭힘 행위 금지 △관리자의 부당한 업무 및 사적용무 지시 금지 △직원 인권침해 요소 수시 점검 및 괴롭힘 예방활동 이행 △피해자 보호조치 실시 및 회복 프로그램 지원 △가해자 처벌 및 추가 피해방지 노력 등이 담겼다.

조폐공사는 직장 내 괴롭힘 피해방지를 위해 고충처리 제도 운영, 교육 실시 및 소통창구 운영 등 직원들 간의 활발한 의사전달을 통한 적극적인 조직문화 개선 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홍락 노조위원장은 “노동조합은 직원들의 권익 보호를 위해 항상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직원들이 건강하고 존중받는 조직문화 속에서 일할 수 있도록 행복한 일터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성창훈 사장은 “직원들이 마음 놓고 일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것은 기업의 책임”이라며 “직원 권리를 보호하고 상호 존중하는 기업문화를 만들기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최성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nava0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