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복현 “해외 대체투자 적극 사후관리와 투자금 회수 힘써야”

공유
0

이복현 “해외 대체투자 적극 사후관리와 투자금 회수 힘써야”

자산운용사 CEO 간담회...책임있는 의결권 행사도 강조

이복현 금융감독원장. 출처: 뉴시스이미지 확대보기
이복현 금융감독원장. 출처: 뉴시스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은 29일 자산운용업계에 해외 대체투자 펀드에 대한 적극적 사후관리와 투자금 회수 만전을 당부했다.

이날 이 금감원장은 서울 여의도 금융투자협회 대회의실에서 자산운용사 최고경영자(CEO)들과 간담회를 갖고 시장 불확실성에 대비한 리스크 관리를 강조했다. 해외 오피스 빌딩 등 대체투자 부문에서 부실이 발생할 수 있다는 우려가 확대된 영향으로 풀이된다.
이 금감원장은 “부실이 반복되지 않도록 투자 단계별 프로세스를 개선해야 한다”며 “펀드 성과가 투자자에게 투명하게 공개될 수 있도록 가치 평가도 힘써달라”고 주문했다.

또 투자자 신뢰 회복도 강조했다. 손실이 발생하는 것보다 투명성을 잃을 때, 회사 또한 존폐에 기로에 설 수 있다는 뜻이다.

책임 있는 의결권 행사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특히 소유분산기업의 주주 권익 보호를 위한 감시자로서 역할 제고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향후 금감원의 자산운용업계 감독 방향과 관련해서는 불법 행위에 대한 지속 단속과 부실 회사 퇴출을 통해 자질 있는 회사가 성장할 수 있는 경쟁적 시장 환경 조성을 약속했다.


이성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sk1106@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