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美 SEC, 이더리움 ETF 승인 시사… 암호화폐 시장 들썩

공유
0

美 SEC, 이더리움 ETF 승인 시사… 암호화폐 시장 들썩

이더리움 현물 상장지수펀드가 승인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사진=로이터이미지 확대보기
이더리움 현물 상장지수펀드가 승인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사진=로이터
불과 며칠 전만 해도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블랙록, 반에크 등이 신청한 이더리움 현물 상장지수펀드(ETF) 출시를 거부할 것이 확실시됐다. 하지만 이제는 상황이 달라져 상품 출시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SEC 직원이 해당 상품이 상장될 거래소에 승인 쪽으로 기울고 있다고 말했다고 배런스가 21일(현지시각) 보도했다. SEC는 빠르면 이번 주 안에 신청서를 승인할 수 있다는 의견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시장 가치 4,550억 달러에 달하는 이더리움은 비트코인 다음으로 큰 암호화폐다. SEC는 논평 요청에 즉각 응답하지 않았으며, 과거에도 개별 신고에 대한 논평을 거부해왔다.

SEC는 23일까지 반에크의 이더리움 현물 ETF 출시를 위한 19b-4 신청을 승인하거나 거부해야 한다. 앞으로 몇 달 동안 아크 인베스트(ARK Invest), 21Shares, 그레이스케일 인베스트먼트, 피델리티, 블랙록, 프랭클린 리소스 등 다른 기업들의 유사한 신청도 마감될 예정이다.

SEC는 이더리움 선물 ETF는 허용했지만, 현물 ETF는 승인하지 않았다. SEC는 대부분의 발행자에게 신청서에 대한 피드백을 제공했으며, 이는 SEC가 여러 이더리움 ETF를 동시에 출시하려는 의도를 시사할 수 있다.

실제로 1월에 출시된 첫 번째 현물 비트코인 ETF도 비슷한 과정을 거쳤다. SEC는 수년간 현물 비트코인 ETF 출시를 거부해왔지만, 결국 많은 ETF가 동시에 출시되도록 허용했다. 이러한 펀드는 수십억 달러의 자산을 유치했고, 비트코인 가격은 올해 60% 상승했다.

이더리움 ETF 승인 가능성에 대한 보도가 나오면서 21일 이더리움 가격은 23% 상승한 3,790달러, 비트코인은 5% 상승한 70,350달러를 기록했다.

ETF 승인은 기관 투자자들의 이더리움 시장 참여를 확대하고, 솔라나나 아발란체와 같은 소규모 암호화폐에 대한 관심도 높일 수 있다. 또한, 그레이스케일 이더리움 신탁 투자자들에게도 희소식이 될 수 있다.
SEC가 이번 주에 첫 번째 19b-4 서류를 승인하더라도 이더리움 ETF가 즉시 출시되는 것은 아니다. SEC는 ETF 출시의 또 다른 중요한 부분인 S-1 서류에 대해 아직 피드백을 제공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S-1 서류에는 펀드 운영 방식, 위험 및 비용 등이 자세히 설명되어 있으며, SEC는 이 서류에 대한 답변 기한이 없어 승인을 지연시킬 수 있다.

이더리움 ETF 출시까지 아직 넘어야 할 산이 남아있지만, 불과 며칠 전보다 그 길이 훨씬 짧아진 것만은 분명하다고 외신은 전했다.


노정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noja@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