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홍남기, "13일부터 중기·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 450억"

공유
0


홍남기, "13일부터 중기·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 450억"

center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피해를 본 중소기업에 250억 원, 소상공인에 200억 원의 경영안정자금을 인하된 금리로 13일부터 제공하기로 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신종코로나 대응 경제관계장관회의 겸 경제활력대책회의 모두 발언에서 이같이 밝혔다.
홍 부총리는 "중소기업 1050억 원, 소상공인 1000억 원도 우대된 보증조건으로 신규 공급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마스크 등 방역물품 지원도 추진할 것"이라며 "정부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경영 정상화를 위해 지속적인 실태조사를 통해 추가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신종코로나가 서비스업 등에 영향을 미쳐 고용 불확실성이 확대될 가능성이 있다"고 우려했다.

그러면서 "40대 고용문제 해소와 제조업 분야 일자리 창출 문제 정책 대응에 더 속도를 내겠다"고 덧붙였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