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베이비 핑크로 러블리하게~" 베네피트, 2016년 트렌드 컬러 '로즈쿼츠 메이크업' 공개

글로벌이코노믹

유통경제

공유
0

"베이비 핑크로 러블리하게~" 베네피트, 2016년 트렌드 컬러 '로즈쿼츠 메이크업' 공개

[글로벌이코노믹 이세정 기자] 올 해 여심을 사로잡을 메이크업 화두는 글로벌 컬러 전문 기업 팬톤이 선정한 ‘로즈쿼츠’ 컬러다. 파스텔 계열의 여리여리한 베이비 핑크빛의 로즈쿼츠 컬러는 화사하면서도 평온하고 따뜻해 심적인 안정을 상징한다. 특히 온화하면서도 건강한 혈기를 연상시켜 데일리 메이크업 컬러로 활용하면 제격이다. 올 봄 트렌드 컬러인 로즈쿼츠를 활용해 메이크업을 완성하고 싶은 여성들을 위해 메이크업 브랜드 베네피트가 그 연출법을 공개한다.

베네피트 메이크업 아티스트 이기성 팀장은 “로즈쿼츠 컬러는 올해 트렌드를 이끄는 키 컬러로 이미 많은 여성들에게 사랑 받고 있는 사랑스러운 컬러”라며 “핑크가 주는 특유의 컬러감을 잘 표현하기 위해서는 화사한 피부톤을 연출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며 핑크 입술로 포인트를 주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2016년 트렌드 컬러 로즈쿼츠 메이크업을 위한 화장품. 왼쪽부터 ‘하이빔’, ‘단델리온’, ‘포지틴트’
2016년 트렌드 컬러 로즈쿼츠 메이크업을 위한 화장품. 왼쪽부터 ‘하이빔’, ‘단델리온’, ‘포지틴트’
◆ 핑크빛 펄 베이스로 화사한 피부 메이크업

로즈쿼츠 메이크업의 기본은 화사한 피부다. 평소 사용하는 것보다 한 톤 밝은 파운데이션을 바르거나, 펄이 들어 있는 하이라이터를 사용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리퀴드 타입의 핑크 펄 하이라이터를 모이스춰라이저나 크림과 섞어 얼굴 전체에 바르면 은은하게 빛나는 피부를 연출할 수 있다.
베네피트 ‘하이빔’은 윤기 있는 피부를 위한 핑크빛 리퀴드 하이라이터 제품으로 핑크와 실버 펄이 이슬이 맺힌 듯 청초하고 화사한 피부로 표현해 준다. 눈가와 광대뼈, 콧대 등 하이라이트를 주고 싶은 부위에 펴 발라 하이라이터로 사용할 수 있고, 스킨케어 제품이나 파운데이션과 섞어 사용하면 반짝이는 피부 연출이 가능하다.

◆ 은은한 핑크빛 블러셔로 생기 가득한 치크 메이크업

핑크 컬러 블러셔를 사용할 때 주의해야 할 점은 한 듯 안 한 듯 자연스러운 생기를 표현해야 한다는 것이다. 블러셔를 브러시에 묻혀 가장 많이 튀어나오는 부위를 중심으로 원을 그리며 자연스럽게 블렌딩하며 발라준다. 이 때 핑크나 베이지 컬러의 펄이 가미된 제품을 사용하면 생기는 물론 입체감까지 더할 수 있어 일석이조다.

베네피트 ‘단델리온’은 칙칙한 피부 혈색을 순식간에 사랑스럽게 바꿔주는 발레리나 핑크색의 시어 피니싱 파우더 제품이다. 미세한 펄이 들어있어 얼굴 전체에 얇게 발라 화사함을 주거나, 볼 부분에 발라 자연스러운 치크 메이크업을 완성 할 수 있다.

◆ 핑크빛 틴트로 오래 지속되는 립 메이크업


화사한 피부에 양 볼에 생기를 더했다면 원래 피부톤 보다 한 톤 밝은 컬러의 핑크 립으로 로즈쿼츠 메이크업을 완성해 보자. 핑크 립 제품은 본래의 입술 색과 합쳐져 특유의 컬러감을 표현하기 쉽지 않기 때문에 파운데이션이나 립 컨실러를 발라 입술 색을 죽여주는 것이 좋다. 리퀴드 타입의 틴트를 사용하면 오랜 시간 동안 핑크 빛 입술을 지속시킬 수 있다.

베네피트 ‘포지틴트’는 사랑스러운 양귀비 핑크빛 틴트 제품으로 입술에 자연스러운 생기를 선사한다. 포지틴트를 입술 안쪽부터 바르면 마치 꽃잎을 베어 문 듯한 러블리한 이미지를 완성할 수 있다.
이세정 기자 sjl11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