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금융위, 합병시 기업가치평가기준...

컨텐츠


기사보기

화승엔터프라이즈, 955억원 규모 유상증자

‘함정취재’ 걸린 칠레 한국외교관 미성년자 성추행…동영상 공개로 파장 일파만파

기사입력 : 2016.12.19 09:27 (최종수정 2016.12.19 09:27)
SNS공유횟수1
칠레 주재 한국 외교관의 미성년자 성추행 현장을 담은 칠레 방송사 프로그램 장면 / 사진=페이스북 캡쳐
칠레 주재 한국 외교관의 미성년자 성추행 현장을 담은 칠레 방송사 프로그램 장면 / 사진=페이스북 캡쳐
[글로벌이코노믹 이동화 기자] 칠레 주재 한국 외교관이 현지 미성년자를 성추행하는 듯한 장면이 공개되며 현지인들의 분노가 극에 달하고 있다.

지난 15일 칠레 한 방송사의 시사프로그램 예고편이 페이스북을 통해 배포되며 알려진 이번 사건은 외교관의 성추행이라는 점 때문에 더 큰 파문이 일고 있다.

이번 사건은 해당 외교관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는 여학생들의 제보가 잇따르자 방송사가 여학생을 접근시켜 함정취재를 하면서 드러났다.

공개된 영상에는 중년의 한국 남성이 현지 소녀와 대화를 나누는가 싶더니 목을 끌어안고 입맞춤을 하려는 모습이 담겨 있다. 이어 그녀의 손을 잡고 강제로 집안으로 끌어당기며 신체접촉을 하기도 했다.

방송 관계자가 ‘함정취재’라는 말을 하자 외교관은 “제발 부탁합니다”를 연발하며 허리 숙여 통사정을 하는 모습도 그대로 방송됐다.

이와 관련, 외교부는 “이 남성이 칠레에 나가 있는 한국 외교관으로 현지 학생들에게 한국어를 가르쳤다”며 “지난 9월에도 어린 여학생에게 한국어를 가르치면서 성추행으로 볼 수 있는 신체접촉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고 말했다.

외교부는 해당 외교관이 직무정지 상태이며 곧 소환해 조사한 뒤 법적 처벌을 받을 것이라고 밝혔지만 현지에서는 “이미 60만 명 이상이 예고편을 봤다”며 “한류로 다져진 현지인들과의 관계가 악화될까 두렵다”며 향후 파장을 걱정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동화 기자 dhlee@

[TODAY HOT NEWS]

<저작권자 © 글로벌이코노믹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뉴스>사회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