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연 또 대중들 입방아... 전노민과 결별이유는 사업실패? 성격차?

기사입력 : 2019-07-14 18:56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배우 김보연이 14일 포털을 달구고 있다.

김보연은 안양예고 재학 당시 교장의 추천으로 배우가 되었다. 1974년 영화 '애정이 꼬치는시절'에서 주인공 남진 동생 역으로 데뷔한 후, 1975년 MBC 청소년 드라마 '3교실''로 브라운관에 데뷔하였다.

1976년mbc 제8기 공채 탤런트로 입문해 영화 '어머니와 아들'로 주목받았고, 그 해 영화 '진짜진짜 좋아해'에서 여주인공의 친구 역으로 출연해 하이틴 스타로도 급부상했다.

1983년 서울국제가요제에서 쟁쟁한 가수들을 물리치고 4집 수록곡 '사랑은 생명의 꽃'으로 금상을 수상했다.

이혼후 딸 둘을 키우던 김보연은 9살 연하인 배우 전노민과 과 mbc 드라마 '성녀와 마녀'에 함께 출연한 것을 계기로 2004년 혼인 했다가 2012년 3월에 합의해 이혼했다.

결별이유는 전노민의 사업실패와 성격차였다고 한다. 재벌과 염문설도 많았지만 확인된 것은 없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