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해찬, 추석 민심 다잡기…“경제·안보 문제없다”

공유
0


이해찬, 추석 민심 다잡기…“경제·안보 문제없다”

center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11일 민생경제 활성화를 약속하고 견고한 국내 안보를 강조했다.

이 대표는 고향으로 떠나는 귀성객에게 추석 인사를 전하기 위해 이날 오전 서울역에서 현장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추석 메시지를 전했다.
이 대표는 "정부와 철도공사, 도로공사는 국민이 편안한 고향길에 오를 수 있도록 교통대책 및 안전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 대표는 이 자리에서 "지난달 취업자 수가 45만2000명 증가했다. 고용률도 0.5% 상승하고 실업률은 1% 정도 하락했다"며 "미·중 무역 갈등과 일본 경제 도발로 경제가 어려운 가운데서도 정부의 뚝심 있는 경제 일자리 정책이 고용지표 개선으로 효과를 보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여전히 부족한 부분이 있다. 청년 일자리 창출은 전방위적으로 노력해야 한다"며 "민주당은 경제활력 제고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 등 국민의 삶을 챙기는 데 더욱 매진하겠다"고 했다.

이 대표는 또 "비록 한일관계에서 지소미아(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가 문제되고 있지만 그렇다고 해도 오히려 한미동맹이 훨씬 더 강고하게 단결돼 있다"면서 "국민 여러분은 전혀 걱정 안 하셔도 된다는 점을 다시 강조한다"고 말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