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안민석 문체위원장 “BTS 멤버 같은 대중예술인도 병역특례 줘야”

공유
0


안민석 문체위원장 “BTS 멤버 같은 대중예술인도 병역특례 줘야”

center
방탄소년단. 사진=연합뉴스
순수예술인에게는 병역특례를 주고 대중예술인에게는 병역특례를 주지 않는 것은 시대에 맞지 않는다는 지적이 국회에서 나왔다.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장인 더불어민주당 안민석 의원은 21일 국회 문체위의 문화체육관광부와 소속기관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BTS(방탄소년단) 멤버 중 한 분이 올해 군대를 가는 거 같다“며 ”순수와 대중예술 벽이 허물어졌는 데 순수예술 쪽만 병역특례를 주고 대중예술은 안 주는 건 시대적으로 맞지 않는 것 같다"라고 지적했다.
박양우 문체부 장관은 이에 대해 "사실 BTS 전에도 대중예술인에 대해서도 병역특례를 주는 게 좋지 않느냐는 의견들이 많이 있었다“라며 "하지만 병무청이나 국방부는 가능하면 병역특례를 줄이고 내용도 바꾸자는 입장이고 저희(문체부)는 할 수만 있으면 오히려 더 늘려서 문화체육 쪽 인력들을 더 잘 확보하고 활동할 수 있게 해주는 게 좋겠다는 입장"이라고 답했다.

안 의원은 "국위 선양 차원에서 보면 올림픽 금메달만큼이나 빌보드 차트 1위가 국위 선양에 기여했다고 다수 국민이 이해할 텐데 이해가 안 돼서 여쭤봤다"고 했다.

한편, 방탄소년단 소속사인 빅히트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멤버의 금년 군 입대설에 대해 "왜 이런 이야기가 나왔는지 모르겠지만, 올해 입대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