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새 주민등록증 나온다… 돋음 문자로 위·변조 방지

공유
0


새 주민등록증 나온다… 돋음 문자로 위·변조 방지

center
행정안전부는 2일 내구성을 높이고 위·변조 방지기능을 강화한 주민등록증을 내년부터 도입하기로 했다.

우선 재질을 현재의 폴리염화비닐(PVC)에서 충격에 강해 잘 훼손되지 않는 폴리카보네이트(PC)로 바꾸기로 했다.

또 주민등록증에 기재되는 정보는 레이저로 인쇄, 쉽게 지워지지 않도록 했다.
이름과 주민등록번호를 돋음 문자로 새기는 등 위·변조 방지기능을 강화했고 뒷면의 지문에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보안기술을 적용, 복제하기 어렵게 만들었다.

주민등록증 왼쪽 상단에는 빛의 방향에 따라 색상이 변하는 태극문양을 추가하고, 왼쪽 하단에는 각도에 따라 흑백사진과 생년월일이 나타나는 다중레이저 이미지를 적용했다.

변경된 주민등록증은 내년 1월1일부터 신규 발급 또는 재발급하는 경우에 적용된다.

기존에 발급받은 주민등록증도 계속 사용할 수 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