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외국인투자자, 채권∙선물시장에서도 ‘이탈’

공유
0


외국인투자자, 채권∙선물시장에서도 ‘이탈’

center


최근 21거래일 연속으로 주식을 순매도한 외국인투자자들이 채권시장에서도 3개월째 자금을 회수하면서 채권 보유가 6개월 만에 최저 수준으로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외국인투자자가 보유하고 있는 국채와 통안증권 등 상장채권 잔고는 지난 4일 현재 122조3029억 원으로 11월 말의 124조7751억 원보다 2조4722억 원이나 줄었다.
이는 지난 6월 20일 122조562억 원 이후 가장 적은 것이다.

외국인투자자의 보유 상장채권은 10월에는 515억 원이 줄었고 11월에는 2조3615억 원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외국인투자자는 또 선물시장에서도 순매도를 계속하고 있다.

국채 3년 선물(KTBF)을 8월부터 11월까지 976억 원어치를 순매도했고, 10년 선물(LKTBF)도 9월부터 11월까지 541억 원어치를 팔아치웠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