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검찰발 리스크에도 대통령 지지율 ‘비슷’

공유
0


검찰발 리스크에도 대통령 지지율 ‘비슷’

center
이른바 '하명수사·감찰무마 의혹 논란'과 검찰의 청와대 압수수색 등에도 불구하고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이 지난주와 거의 비슷한 수준으로 나타났다.

9일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YTN의 의뢰로 조사한 12월 1주차 주간집계(2~6일)에서 문 대통령의 국정 지지율은 11월 4주차보다 0.1%포인트 내린 47.5%를 나타냈다.

매우 잘함 26.5%, 잘하는 편 21%였다.
'국정 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11월 4주차와 같은 48.3%였다.

매우 잘못함 35.7%, 잘못하는 편 12.6%로 조사됐다.

긍정평가와의 격차는 0.8%포인트로 집계됐다.

'모름·무응답'은 0.1%포인트 높아진 4.2%였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