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화제 24] 캘리포니아 해안 거대한 개불 떼가 뒤덮어…최근 강타한 폭풍의 영향인 듯

공유
1


[글로벌-화제 24] 캘리포니아 해안 거대한 개불 떼가 뒤덮어…최근 강타한 폭풍의 영향인 듯

center
미국 캘리포니아 주를 강타한 폭풍의 영향으로 개불 떼가 해안을 가득 메웠다.


미국 캘리포니아 주 해안에 최근 ‘개불’이 대량으로 밀려드는 일이 있었다. 전문가들은 해안을 강타한 강렬한 폭풍의 영향이라고 말한다. 야생생물 애호가 데이비드 포드가 같은 주 드레이크 비치에서 촬영한 사진에는 마치 프랑크 소시지를 가득 실은 비행기가 해치를 활짝 열어젖히고 소시지를 해안에 뿌린 것 같은 모습이 담겨 있다.
물론 이것은 소시지가 아니라 개불라고 불리는 생물이다. 생물학자 이반 파에 따르면 성체인 개불은 땅속에서 살기 때문에 이번과 같은 경우는 드물다고 한다. 이 생물은 U자 모양의 둥지를 젖은 모래 밑에 만들어 생활을 한다. 개불은 그 남성의 성기를 닮은 모습으로 ‘페니스 피시’라고도 불리기도 한다. 둥지 구멍 안에서는 게나 작은 물고기와 함께 살기도 한다.

점액성 네트를 사용해 음식을 취하고 생식도 둥지 구멍으로 할 수 있기 때문에 큰 폭풍이 몰아칠 일이 없는 한 개불에게 있어서 지상으로 나갈 필요는 없다.

드레이크 비치는 지난달 말 추수감사절 무렵에 거센 폭풍을 맞았다. 파 씨에 따르면 이 지역에서는 약 25㎜의 비가 오고 풍속 약 20m의 돌풍이 불면서 이것이 개불이 지표에 대량으로 나타난 요인이 됐을 가능성이 높다고 한다.


김경수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ggs07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