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Biz 24] 미 경제지표 발표방법 변경…속보성보다 형평성에 무게 언론사와 갈등 불가피

공유
0


[글로벌-Biz 24] 미 경제지표 발표방법 변경…속보성보다 형평성에 무게 언론사와 갈등 불가피

center
미 노동부와 상무부는 16일(현지시간) 금융시장에 영향을 끼치는 경제지표 언론제공 방법을 변경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미국 뉴욕의 월스트리트.

미 노동부와 상무부는 16일(현지시간) 시장에서 주목하는 고용통계나 국내총생산(GDP) 등 경제지표의 언론에 대한 정보제공방법을 3월부터 변경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통신사 등은 발표와 동시에 기사를 전달할 수 없게 된다. 이번 변경은 정보제공의 형평성을 이유로 하고 있지만 속보를 담당하는 미디어의 입장과는 달라 갈등의 골이 깊어질 전망이다.

양 부처는 현재 외부와의 통신을 차단한 기자실에서 발표시간 전에 통신사 등에 통계자료를 배포하고 각사는 PC로 기사를 작성하여 해금시각에 회선이 접속됨과 동시에 기사나 데이터를 전달할 수 있다. 고용통계 등은 금융시장의 주목도가 높아 미국 블룸버그 통신, 로이터 통신, 지지 통신 등 약 10여 곳이 이런 순서로 속보를 전하고 있다.


김경수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ggs07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