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B증권, 부동산 자문역량 활용한 콘텐츠 '눈길'

공유
0


KB증권, 부동산 자문역량 활용한 콘텐츠 '눈길'

center
KB증권이 부동산 콘텐츠를 제공하며 신규투자자 확보에 나서고 있다. 사진=글로벌이코노믹 DB
KB증권(사장 박정림, 김성현)이 사내 특화된 부동산 자문 역량을 활용해 고객은 물론 일반인들도 쉽고 재미있게 부동산 관련 중요 정보를 접할 수 있는 다양한 SNS(사회네트워크서비스)용 컨텐츠를 제작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현재 유튜브와 네이버TV를 통해 업로드 되고 있는 콘텐츠는 ‘우리동네를 지.키.세(지금 키워야할 세금지식)’와 ‘집봐! 박선생’ 두 가지다.

‘우리동네를 지.키.세’는 부동산전문 세무사가 일반인들의 관심이 높은 주요 아파트단지의 아파트를 매매할 때 고려해야하는 양도소득세를 다양한 실거래가 사례로 직접 계산해 보여주고 관련 이슈들을 점검하는 프로그램이다. 특히 각 에피소드 별로 절세팁을 한 가지씩 전달함으로써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집봐! 박선생’은 KB금융의 대표 부동산 전문가인 박원갑 전문위원이 주요 부동산 이슈나 향후 전망, 투자 전략 등 깊이 있는 주제를 알기 쉽고 재미있는 토크형식으로 풀어가는 콘텐츠다.

월 1회 정기편성하며, 새로운 부동산정책이 발표되거나 세제개편 등 특별한 이슈가 있을 때는 특별편을 제작하고 있다.

이홍구 KB증권 WM총괄본부장은 “주식시황이나 증권 투자관련 콘텐츠가 주류인 업계 SNS 채널의 한계에서 벗어나 KB의 부동산 자문 역량을 활용한 다양한 관련 콘텐츠를 지속해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