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지금은 쥐 캐릭터 열풍"…경자년 맞아 쥐 관련 상품 연이어 출시

공유
0


"지금은 쥐 캐릭터 열풍"…경자년 맞아 쥐 관련 상품 연이어 출시

'미키마우스'와 '톰과 제리' 활약

center
경자년을 맞아 각종 브랜드에서 쥐 캐릭터 상품을 출시한다. 사진=에뛰드하우스, 이니스프리
2020년 쥐띠 해를 맞이해 유통업계가 쥐 캐릭터를 활용한 제품을 잇달아 출시하고 있다.

먼저 디즈니의 대표 캐릭터인 '미키마우스'의 활약이 도드라진다. 이니스프리는 디즈니와 손을 잡고 'HELLO 2020 미키와 친구들 콜렉션'을 선보였다. 미키마우스 디자인을 안팎으로 더한 '라이블리 블러셔 팔레트', '포어 블러 파우더', '리얼 컬러 네일' 등을 출시했다. 회사는 큰 꿈과 용기 가득한 2020년을 응원한다는 의미로 쥐 캐릭터인 미키 마우스와 디즈니 대표 캐릭터들을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버커루도 '미키마우스 컬래버레이션 에디션'을 내놓았다. 라운드넥 티셔츠, 맨투맨 등 베이직한 캐주얼룩 연출이 가능한 총 5가지의 다채로운 스타일로 구성됐다. 미키마우스의 일상을 사진으로 찍은 듯한 모습과 바이크를 타고 달리는 익살스러운 모습 등을 강조했다.

MLB는 2020년 경자년 맞이 해피뉴이어 카운트다운 파티 콘셉트로 미키마우스와 협업을 진행했다. 'MLB X 디즈니 컬렉션'은 뉴욕양키스, LA다저스, 보스턴 레드삭스 등 다양한 MLB 팀 로고가 더해진 미키 마우스 그래픽으로 클래식함을 트렌디하게 재해석한 것이 특징이다. 컬렉션 제품으로는 야구점퍼, 맨투맨, 티셔츠 등 의류 라인 외에 볼캡과 버킷햇 그리고 신발, 가방까지 다양한 라인으로 출시했다.

'톰과 제리'의 제리도 빼놓을 수 없다. 파리바게뜨는 톰과 제리를 활용한 신년 제품을 출시했다. 생쥐 캐릭터인 제리가 좋아하는 것으로 설정된 치즈 관련 제품을 다양하게 출시했다. 대표 제품으로는 '톰과 제리가 좋아하는 치즈&레몬 마들렌', '제리가 좋아하는 치즈 모양을 형상화한 '체다치즈쿠키' 등이다.

에뛰드하우스는 톰과 제리 캐릭터를 패키지 디자인에 접목해 '럭키 투게더' 컬렉션을 출시했다. 아이섀도우 '룩 앳 마이 아이즈' 패키지에 톰과 제리 캐릭터를 그려 넣고, 립밤에는 제리의 귀 모양을 입체적으로 표현했다. 색조 메이크업 제품부터 메이크업 베이스, 립밤, 스킨케어 등 다양한 제품군으로 구성됐다.

기존 캐릭터나 디자인에 쥐 모양을 더하는 경우도 있다. 카카오IX는 '카카오프렌즈'에 쥐 옷을 입혔다. 쥐띠 해를 맞아 출시한 '치즈프렌즈' 테마 에디션은 쥐로 변신한 '라이언', '어피치', '무지'가 치즈마을에서 자유롭게 노는 모습을 상품으로 표현했다. 주요 제품은 쥐 코스튬을 입은 라이언이 빨간 복주머니를 들고 있는 '복주머니 라이언', '코인 초콜릿 세트', '치즈 빌리지 브릭피규어' 등이다.

스위스 시계 브랜드 스와치는 쥐의 수염 등을 익살스럽게 그려 넣은 '치즈 컬렉션'을 내놓았다. 거울 효과의 실버 컬러 다이얼에 블랙 프린트로 표현된 쥐 수염은 인덱스를 위트 있게 표현했으며, 쥐의 귀 모양을 형상화한 루프로 귀여움을 더했다.


연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r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