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삼진제약, 뉴로핏에 전략적 투자 결정…치매 및 뇌졸중 분야 협업

공유
2

삼진제약, 뉴로핏에 전략적 투자 결정…치매 및 뇌졸중 분야 협업

삼진제약은 28일 뉴로핏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최용주 삼진제약 대표이사와 빈준길 뉴로핏 대표이사. 사진=삼진제약
삼진제약은 28일 뉴로핏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최용주 삼진제약 대표이사와 빈준길 뉴로핏 대표이사. 사진=삼진제약
삼진제약은 뇌 질환 영상 인공지능(AI) 솔루션 전문기업 '뉴로핏'에 치매 및 뇌졸중 시장 공략을 위한 전략적 투자를 결정하고 이에 따른 협약을 맺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삼진제약의 풍부한 연구 자원과 인프라 및 네트워크에 뉴로핏의 독보적인 뇌 영상 분석 기술력을 접목, 미래 성장 사업에 있어 상호간 시너지를 바탕으로 한 가시적 성과 창출을 내기 위함이다.
뉴로핏은 AI 기반으로 뇌 질환의 진단 - 치료 가이드 - 치료 등 전 주기에 걸친 뇌 영상 분석 솔루션을 연구 개발하는 전문 기업으로 현재 알츠하이머병 신약 및 치료 기술 개발의 진보를 꾀하고자 고도화 된 자사의 뇌 영상 분석 기술을 활용, 관련 질환의 글로벌 임상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이러한 뉴로핏의 기술 경쟁력과 성장 가능성을 확인한 삼진제약은 전략적 투자자(SI)로서 총 10억원의 투자를 진행하였다. 향후 양사는 이번 투자를 기점으로 협업에 대한 실질적인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며 제품 상업화에도 드라이브를 걸 방침이다.

최용주 삼진제약 대표이사는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인공지능 분야 중 특히 뇌 영상 분석에 우수한 기술력을 가진 뉴로핏을 전략적 파트너로 맞이하게 되어 기쁘다"며 "이번 투자를 시작으로 장기적인 상호 협력 관계를 이어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빈준길 뉴로핏 대표이사는 "삼진제약이 가진 폭넓은 인프라와 네트워크에 뉴로핏의 제품과 기술을 연결함으로써 이에 기반이 된 새로운 성장 동력을 만들어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치매와 뇌졸중 등 뇌 질환 분야에서 양사 모두 사업적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할 것이다"고 전했다.


이재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iscezyr@g-enews.com